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Daily

뉴스1

文대통령, 강경화 외교장관에 임명장 수여..지명 28일만

김현 기자 입력 2017.06.18. 14:00 수정 2017.06.18. 14:31

 

강 장관, 한미정상회담 준비에 전념할 듯

강경화 신임 외교부장관.   2017.6.7/뉴스1 © News1 허경 기자이미지 크게 보기

강경화 신임 외교부장관. 2017.6.7/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서울=뉴스1) 김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강경화 외교부장관 후보자에 임명장을 수여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 청와대 본관 충무실에서 강 후보자에 대한 임명장을 수여했다. 

문 대통령의 강 장관 임명은 지난달 21일 강 장관에 대한 내정 사실을 발표한지 28일만이자, 지난달 26일 국회에 강 장관 임명동의안을 제출한지 23일 만에 이뤄졌다. 

강 장관에 대한 국회의 인사청문회는 지난 7일 진행됐다. 

인사청문회법상 국회는 임명동의안이 국회에 제출된 날부터 20일 이내인 지난 14일까지 인사청문회를 실시한 뒤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채택하되, 부득이한 사유로 채택하지 못했을 경우엔 대통령은 10일 이내의 기한을 정해 국회에 청문보고서 재송부를 요청할 수 있다. 

이에 따라 문 대통령은 청문보고서 1차 송부 시한 다음 날(15일) 국회에 17일까지 청문보고서 채택해 달라고 재송부 요청을 했었지만, 자유한국당과 국민의당, 바른정당 등 야3당의 반대로 청문보고서 송부는 이뤄지지 않았다. 

강 장관 임명장 수여식엔 강 장관의 남편인 이일병 연세대 명예교수도 참석했다.

강 장관은 이날 임명장을 받은 만큼 열흘 앞으로 다가온 한미정상회담 준비에 전념할 것으로 예상된다. 강 장관은 이번 한미정상회담에서 문 대통령을 수행할 예정이다. 

gayunlove@news1.kr

 

연합뉴스

문 대통령, 강경화 외교부 장관 임명장 수여

입력 2017.06.18. 14:16

20170618141653627wgkv.jpg이미지 크게 보기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청와대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2017.6.18

kjhpress@yna.co.kr

 

국민일보

[단독] 靑 "검찰 개혁 반대 조직적 움직임 있다"

강준구 기자 입력 2017.06.18. 19:25

 

"反개혁 흐름 곳곳서 포착 조국까지 타깃 예의주시.. 후임 더 개혁적 인물 물색"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청와대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차담회를 하기 위해 자리를 옮기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강 장관 남편인 이일병 연세대 명예교수, 강 장관, 문 대통령,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 이병주 기자이미지 크게 보기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청와대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차담회를 하기 위해 자리를 옮기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강 장관 남편인 이일병 연세대 명예교수, 강 장관, 문 대통령,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 이병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안경환 전 법무부 장관 후보자 낙마에 유감을 표명했다. 문 대통령은 18일 강경화 외교부 장관 임명식에서 “안 후보자가 사퇴하게 돼 안타까운 상황”이라며 “검증이 안이해진 것 아닌가 스스로 마음을 새롭게 느껴야 한다”고 말했다. 야당은 물론 여당 내부에서도 안 전 후보자 낙마와 관련한 청와대 인사검증 부실 비판이 비등하자 대통령이 직접 유감을 표명한 것으로 해석된다.

문 대통령은 “이번에 법무부 장관 인사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지금 법무부와 검찰 개혁은 국민적 요구”라며 “검사 개개인이 개혁의 대상인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다수 검사들은 사회 정의를 지키기 위해 노력해 왔다. 그런 분들이 이제 검찰이 정치적 줄서기에서 벗어나기를 간절히 바라는 것”이라며 검찰 개혁 방향을 설명했다.

안 전 후보자 낙마에도 불구하고 청와대는 검찰 개혁을 강하게 밀어붙이겠다는 입장을 정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안 전 후보자 낙마와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 비판여론 확산 배경에 개혁 반대세력의 조직적인 움직임이 포착됐다고 한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검찰 개혁에 반대하는 조직적인 움직임이 여러 곳에서 파악됐다”며 “이런 흐름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움직임이 확인될 경우 좌시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청와대의 강경 방침은 안 전 후보자의 사퇴와 이를 계기로 나오는 보수 진영의 조 수석에 대한 이례적인 성토가 통상적인 수준을 넘어섰다고 판단한 데 따른 것이다. 청와대는 안 전 후보자의 낙마는 불가피한 수순이었다고 판단하고 있다. 개인 사생활 문제지만 국민적 비판여론이 높았던 만큼 임명을 고집하지 않고 발 빠르게 자진 사퇴로 정리했다. 과거 정부에서도 출범 초기 일부 장관 후보자의 낙마 사례가 있었다.

하지만 조 수석을 겨냥한 책임론이 분출되는 과정에 검찰 개혁 반대세력의 움직임이 포착됐다는 것이다. 안 전 후보자의 사생활까지 파헤친 이례적인 검증작업을 포함해 청와대 내 여러 수석실과 정부라인에서는 이러한 집단행동 근거들이 다수 파악된 것으로 전해졌다. 단순히 검찰 내부의 반발세력뿐 아니라 정치권을 비롯한 반대 진영의 연계 가능성이 있다고 본다.

청와대는 후임 법무부 장관에 더욱 개혁적인 인사를 물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야권 반대 등을 이유로 현실적인 타협은 하지 않겠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재야 법조계의 개혁 성향 인사들을 중심으로 전방위적인 설득작업에 돌입했다. 문 대통령도 “법무부, 검찰 개혁을 놓치지 않도록 좋은 분들을 모실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글=강준구 기자 eyes@kmib.co.kr, 사진=이병주 기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3 2017년 7월 28일 금요일 80일차 - Knight 2017.07.28 5
442 2017년 7월 29일 토요일 81일차 - 북도발 Knight 2017.07.29 5
441 2017년 7월 30일 일요일 82일차 - 휴가문화, 6박7일 휴가 Knight 2017.07.30 35
440 2017년 7월 31일 월요일 83일차 - 방통위, 휴가2 오대산 등반 Knight 2017.07.31 8
439 2017년 8월 1일 화요일 84일차 - 휴가3, 상춘재수리 Knight 2017.08.01 6
438 2017년 8월 2일 수요일 85일차 - 휴가4, 인니극방장관 Knight 2017.08.02 7
437 2017년 8월 3일 목요일 86일차 - 휴가5일차, 지지율 Knight 2017.08.03 8
436 2017년 8월 4일 금요일 87일차 - 휴가6일차, 안중근함, 대북전단지 Knight 2017.08.04 4
435 2017년 8월 5일 토요일 88일차 - 휴가7 Knight 2017.08.05 8
434 2017년 8월 6일 일요일 89일차 - 중기부군수뇌부인사 Knight 2017.08.06 7
433 2017년 8월 7일 월요일 90일차 - 한미정상통화 Knight 2017.08.07 6
432 2017년 8월 8일 화요일 91일차 - 군인사, 가습기살균제피해자 Knight 2017.08.08 5
431 2107년 8월 9일 수요일 92일차 -감사원차장임명, 의료비걱정없는 나라 Knight 2017.08.09 10
430 2017년 8월 10일 목요일 93일차 - 건보료 Knight 2017.08.11 6
429 2017년 8월 11일 금요일 94일차 - 지지율 Knight 2017.08.11 13
428 2017년 8월 12일 토요일 95일차 - Knight 2017.08.13 3
427 2017년 8웧 13일 일요일 96일차 - 힌츠페터 Knight 2017.08.13 6
426 2017년 8월 14일 월요일 97일차 - 북핵, 건국100주년 Knight 2017.08.14 6
425 2017년 8월 15일 화요일 98일차 - 김구묘소참배 Knight 2017.08.15 7
424 2017년 8월 16일 수요일 99일차 - 시진핑 사드, 세월호가족만남 Knight 2017.08.16 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