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Daily

2018.02.11.일.277 - 심지연 관람

Knight 2018.02.11 20:50 조회 수 : 7

뉴스1

文대통령 "만남의 불씨를 횃불로"..김영남 "희망안고 돌아가"

서미선 기자 입력 2018.02.11. 19:38

2018.2.10/뉴스1 © News1 허경 기자이미지 크게 보기

2018.2.10/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서울=뉴스1) 서미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이끄는 북측 고위급 대표단을 향해 "우리 만난 게 소중하다"며 "이 만남의 불씨를 키워서 횃불이 될 수 있도록 남북이 협력하자"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서울 국립중앙극장 해오름극장에서 북측 고위급 대표단과 북한 삼지연관현악단 공연을 관람하기 전 환담에서 이렇게 언급했다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김영남 위원장은 "대통령과 함께 의견을 교환하고 자주 상봉할 수 있는 계기와 기회를 마련했으니 다시 만날 희망을 안고 돌아간다"고 말했다.

환담 자리에서 먼저 이야기를 꺼낸 것은 김 위원장이었다고 한다.

김 위원장은 "대통령이 바쁘고 전반적인 대사를 보살펴야 하는데도 귀중한 시간을 내주셔서 기쁘고 인상적이다"라고 인사를 건넸다.

이에 문 대통령은 "강릉 공연도 감동적이었지만 서울 공연은 관객도 많고 시설도 더 좋다"고 화답했다.

환담엔 우리 측 조명균 통일부 장관, 도종환 문화체육부장관, 청와대 임종석 대통령비서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윤영찬 국민소통수석비서관, 김 대변인 등이 자리했다.

북측에선 김 위원장을 비롯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과 최휘 국가체육지도위원장,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 내외와 북측 고위급 대표단은 이처럼 짧은 환담을 한 뒤 국립극장 2층 객석으로 입장해 착석, 공연 관람에 들어갔다.

smith@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3 2017.10.17.화.161 - 성남에어쇼 Knight 2017.10.17 5
422 2017.10.20.금.163 - 98회 전국체전, 경찰의 날 Knight 2017.10.19 5
421 2017년 8월 8일 화요일 91일차 - 군인사, 가습기살균제피해자 Knight 2017.08.08 5
420 2017.10.25.수.168 - 시구 Knight 2017.10.25 5
419 2017.11.1.수175 - 시정연설 Knight 2017.11.01 5
418 2018.08.24.금.471 Knight 2018.08.26 5
417 2017년 6월 23일 금요일 45일차 -현무 발사, 625 Knight 2017.06.23 6
416 2017년 6월 30일 금요일 52일차 - 미국2일차 - 상원, 트럼프, 만찬 Knight 2017.06.30 6
415 2017년 8월 1일 화요일 84일차 - 휴가3, 상춘재수리 Knight 2017.08.01 6
414 2017년 8월 7일 월요일 90일차 - 한미정상통화 Knight 2017.08.07 6
413 2017년 8월 14일 월요일 97일차 - 북핵, 건국100주년 Knight 2017.08.14 6
412 2017년 8월 17일 목요일 100일차 - 기자회견 Knight 2017.08.17 6
411 2017.8.21.월.104 - 을지국무회의. NSC, 김명수대법원장 지명 Knight 2017.08.21 6
410 2017.8.22.화.105 - 과기부방통위보고, 공영방송 [1] Knight 2017.08.22 6
409 2017.8.25.금.108 - 아베통화, 경제트리오, 복지부방문 Knight 2017.08.25 6
408 2017.8.29.화.112 - 미사일도발 Knight 2017.08.29 6
407 2017.8.31.목.114 - Knight 2017.08.31 6
406 2017.9.8.금.122 - Knight 2017.09.08 6
405 2017.9.17.일.131 - 트럼프통화 Knight 2017.09.17 6
404 2017.9.20.수.134 - 방미2-3 - 세계시민상수상, 탄소배출, 다자외교 Knight 2017.09.20 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