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Daily

2018.05.11.금.366 - 평양공연참석자 오찬

Knight 2018.05.12 11:59 조회 수 : 12

한겨레

문 대통령 "남북 교류 콸콸콸 흐르게 최선"

입력 2018.05.11. 21:16

 

11일 ‘남북평화협력 기원 공연-봄이 온다’ 평양공연에 참가했던 가수들이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 부부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청와대 사진기자단이미지 크게 보기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남북간 교류가 더욱 콸콸콸 멈추지 않고 흘러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부인 김정숙 여사와 함께 지난달 1, 3일 ‘남북평화협력 기원 공연-봄이 온다’ 평양공연에 참가했던 가수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함께 했다. 오찬에는 단장 윤상씨를 비롯해 가수 조용필, 이선희, 최진희, 윤도현, 백지영, 레드벨벳, 정인, 서현, 알리 등 예술단 50여명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는 여러분이 나라를 위해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해줬기 때문에 그 감사로 점심을 한턱 쏘는 것”이라며 “여러분이 교류의 문을 활짝 열어 주신 셈”이라고 말했다. 그는 “문화예술분야에서 남북 관계가 열리고 종국에는 경제 협력까지 갈 것”이라며 “우리는 갈라져 있으나 공동체를 이루고 끝내는 하나가 될 것이다. 어디까지 될지는 모르겠지만 최대한 속도를 내보려 한다”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김정숙 여사와 함께 지난달 1, 3일 ‘남북평화협력 기원 공연-봄이 온다’ 평양공연에 참가했던 가수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함께 한 자리에서  조용필씨가 소감을 밝히고 있다. 청와대 제공.이미지 크게 보기

 

이에 조용필씨는 “기회가 또 주어진다면 더 좋은 음악을 모든 분들에게 들려줬으면 한다”며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장은 어려서부터 음악을 했고, 못다루는 악기가 없다고 한다. 2005년 평양 공연을 갔을 때 현 단장이 관객으로 왔다는 사실을 처음 알았다”고 말했다. 백지영씨는 “제가 제일 좋았던 것은 꼭꼭 눌러놓아서 잠재됐던 불타는 애국심이 표출됐다는 것”이라며 “공연이 끝난 뒤 왠지 둘째 아이를 낳고 싶어졌다. 대통령님이 아이들이 잘 살수 있는 나라를 만들어 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4·27 남북정상회담 환영 만찬에서 노래를 부른 제주소년 오연준 군은 “판문점 정상회담 때는 내가 왜 어디에서 노래를 부르는지 몰랐다. 그러다 집에 와서 생각해보니 내가 역사의 한 페이지를 장식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오 군이 ‘고향의 봄’을 불렀을 때 가슴이 뭉클해지고 목이 메여 만찬사를 하는데 어려움을 겪었다”며 “이런 경험은 처음이었다”고 했다. 

성연철 기자 sychee@hani.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3 2018.04.19.목.344 - 악마는 디테일. 4.19 Knight 2018.04.20 14
462 2018.04.06.금.331 - 양승동 KBS, 지지율, 50주년 예비역 Knight 2018.04.06 14
461 2018.03.23.금.317 - 베트남방문2 - 불행한 역사 유감, 아세안 한국기업 취업 Knight 2018.03.23 14
460 2018.01.08.월.243 - 27개국 대사 임명장 Knight 2018.01.08 14
459 2017년 5월 31일 수요일 22일차 - 차관, 국무총리 임명, 총리권한 보장 knight 2017.05.31 14
458 2017년 5월 23일 화요일 14일차 - 노무현 8주기 Knight 2017.05.24 14
457 2018.05.31.목.386 - 최저임금 Knight 2018.05.31 13
456 2018.05.18.금.373 - 5.18 여성폭행 Knight 2018.05.20 13
455 2018.05.06.일.361 Knight 2018.05.08 13
454 2018.05.02.수.357 - 주한미국 Knight 2018.05.02 13
453 2018.08.07.화.454 - 서울시청 방문 Knight 2018.08.09 13
452 2018.07.08.일.424 - 추미애 Knight 2018.07.09 13
451 2018.07.02.월.418 Knight 2018.07.03 13
450 2018.04.08.일.333 Knight 2018.04.08 13
449 2017년 7월 30일 일요일 82일차 - 휴가문화, 6박7일 휴가 Knight 2017.07.30 13
448 2017냔 7월 13일 목요일 65일차 - fta 가능성, 미래여가국방장관임명, 국정기획위 Knight 2017.07.13 13
447 2017년 5월 11일 목요일 2일차 - 내가 할게, 청와대조직개편 Knight 2017.05.24 13
446 2018.06.06.수.392 - 63회 현충일 Knight 2018.06.06 12
» 2018.05.11.금.366 - 평양공연참석자 오찬 Knight 2018.05.12 12
444 2018.09.07.금.485 - 되돌아갈 수 없을 만큼 Knight 2018.09.08 1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