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Daily

2018.01.17.수.252 - 진천선수촌

Knight 2018.01.17 14:38 조회 수 : 2

연합뉴스

문 대통령 진천선수촌 방문..여자아이스하키 등 올림픽선수 격려

입력 2018.01.17. 13:00 수정 2018.01.17. 13:35

쇼트트랙 선수단 훈련 참관..선수단과 오찬 함께해
'단일팀 논란' 아이스하키 선수단과 이야기 나눠

문 대통령, 한국 아이스하키 파이팅! (진천=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전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 국가대표 선수촌을 방문, 아이스하키 훈련장에서 남여 아이스하키 대표팀과 함께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scoop@yna.co.kr이미지 크게 보기

문 대통령, 한국 아이스하키 파이팅! (진천=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전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 국가대표 선수촌을 방문, 아이스하키 훈련장에서 남여 아이스하키 대표팀과 함께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scoop@yna.co.kr

빵 터진 문 대통령과 김연아 (평창=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후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에서 열린 'G-200, 2018, 평창을 준비하는 사람들'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성공 다짐대회에 참석해 환하게 웃고 있다.       문 대통령 왼쪽은 김연아 홍보대사(전 국가대표 피겨선수)와 오른쪽은 이상호 올림픽 스노보드 출전선수. 2017.7.24      scoop@yna.co.kr이미지 크게 보기

빵 터진 문 대통령과 김연아 (평창=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후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에서 열린 'G-200, 2018, 평창을 준비하는 사람들'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성공 다짐대회에 참석해 환하게 웃고 있다. 문 대통령 왼쪽은 김연아 홍보대사(전 국가대표 피겨선수)와 오른쪽은 이상호 올림픽 스노보드 출전선수. 2017.7.24 scoop@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을 23일 앞둔 17일 충북 진천 선수촌을 방문해 올림픽에 참가하는 선수들의 훈련을 참관하고 이들을 격려했다.

이날 오전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 김수현 청와대 사회수석 등과 선수촌에 도착한 문 대통령은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이기흥 대한체육회장과 함께 이재근 진천 선수촌장으로부터 선수촌 현황과 올림픽 목표 성적을 보고받았다.

문 대통령, 쇼트트랙 헬멧 어울리나요? (진천=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전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 국가대표 선수촌을 방문, 쇼트트랙 훈련장에서 선수들 사인이 담긴 헬멧을 써보고 있다.      scoop@yna.co.kr이미지 크게 보기

문 대통령, 쇼트트랙 헬멧 어울리나요? (진천=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전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 국가대표 선수촌을 방문, 쇼트트랙 훈련장에서 선수들 사인이 담긴 헬멧을 써보고 있다. scoop@yna.co.kr

문 대통령은 이후 우리나라의 '메달밭'으로 평가받는 쇼트트랙 종목 선수단의 훈련 상황을 지켜보고 김선태 쇼트트랙 대표팀 총감독을 비롯해 선수들과 올림픽 준비 상황과 관련한 대화를 나눴다.

이어 남녀아이스하키 훈련 현장을 방문해 백지선 남자 아이스하키 대표팀 감독을 비롯한 선수단을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선수위치 추적 등을 빅데이터화한 정보를 선수들에게 제공하는 과학화 장비와 함께 450명의 선수가 동시에 훈련할 수 있는 웨이트 트레이닝 센터, 부상예방 프로그램 등을 담당하는 메디컬센터도 둘러봤다.

문 대통령은 훈련상황 참관 등을 마치고 나서 선수촌 식당으로 향해 대표선수들과 오찬을 함께하며 환담했다.

자율배식하는 문 대통령 (진천=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후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 국가대표 선수촌을 방문, 선수단과 오찬을 하기 위해 자율배식을 하고 있다.       scoop@yna.co.kr이미지 크게 보기

자율배식하는 문 대통령 (진천=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후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 국가대표 선수촌을 방문, 선수단과 오찬을 하기 위해 자율배식을 하고 있다. scoop@yna.co.kr

오찬에는 문 대통령이 앉은 헤드테이블에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 스키, 컬링 종목 선수 외에도 최근 남북 단일팀 구성을 두고 논란이 일고 있는 여자 아이스하키 종목의 신소정 선수도 자리해 눈길을 끌었다.

이와 관련해 새러 머리(30·캐나다)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 감독은 전날 미국 전지훈련에 이어 휴가를 마치고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하는 자리에서 기자들을 만나 "올림픽이 임박한 상황에서 이런 얘기가 나온다는 게 충격적"이라고 밝힌 바 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올림픽 출전을 위해 4년간 땀 흘린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들의 희생을 강요하지 말라'는 내용 등을 담은 청원이 이어지고 있다.

kjpark@yna.co.kr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