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Daily

2018.02.19.월.285 - GM 군산공장, 이상화

Knight 2018.02.19 16:14 조회 수 : 3

뉴시스

[종힙]文대통령 "GM 군산공장 폐쇄, 지역경제 큰 타격..특단 대책 마련"

장윤희 입력 2018.02.19. 15:32

"산업위기 대응 특별지역 적극 검토···실직자 응급대책 강구"
"불합리한 보호무역조치엔 WTO 제소 등 결연히 대응"

【서울=뉴시스】전진환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 소회의실에서 수석 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18.02.19. amin2@newsis.com이미지 크게 보기

【서울=뉴시스】전진환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 소회의실에서 수석 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18.02.19. amin2@newsis.com

【서울=뉴시스】 김태규 장윤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한국지엠(GM) 군산공장 폐쇄 결정과 관련해 "군산 지역경제에 큰 타격이 예상된다"고 우려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주재한 수석 비서관·보좌관 회의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밝힌 뒤 "지난해 조선소 가동중단에 이어 군산 지역으로서는 설상가상의 상황"이라고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협력업체들까지 이어질 고용의 감소는 군산시와 전북도 차원에서는 감당하기가 어려울 것"이라며 "범정부 차원에서 기획재정부·산업통상자원부·고용노동부·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 군산경제 활성화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하고 군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특단의 대책을 마련해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이어 "산업위기 대응 특별지역과 고용위기지역 지정 등 제도적으로 가능한 대책있다면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실직자 대책을 위해선 응급대책까지 함께 강구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미국 상무부가 철강·전자·태양광 등 우리 수출 품목에 높은 관세를 부과하는 방안을 마련한 것 관련 "불합리한 보호무역조치에 대해서는 세계무역기구(WTO) 제소와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위반 여부 검토 등 당당하고 결연히 대응해 나가야 한다"며 "한·미 FTA 개정협상을 통해서도 부당함을 적극 주장하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또 "최근 환율 및 유가 불안에 더해 보호무역주의가 강화되고 있다"며 "특히 철강·전자·태양광·세탁기 등 우리 수출 품목에 대한 미국의 수입규제 확대로 해당 산업의 국제 경쟁력에도 불구하고 수출 전선에 이상이 우려된다"고 지적했다.

문 대통령은 "그런 조치들이 수출에 미칠 영향을 면밀히 검토하고 종합적 대책을 강구하기를 바란다"고 지시했다.

그러면서 "무엇보다 그와 같은 도전들에 대해 지금까지 우리가 많은 도전을 이겨냈듯 정부와 기업이 합심해 노력하면 얼마든지 극복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고 대응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또한 우리 기업의 수출 경쟁력을 높이도록 혁신 성장을 더욱 속도감 있게 추진하는 한편, 신남방정책과 신북방정책의 적극적 추진을 통해 수출을 다변화하는 기회로 삼아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kyustar@newsis.com
ego@newsis.com

 

서울신문

이상화가 직접 '좋아요' 누른 문 대통령의 축전..왜

입력 2018.02.20. 17:11

[서울신문]이상화 선수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에서 은메달을 따고 받은 문재인 대통령의 축전이 화제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500m에서 은메달을 차지한 ’빙속 여제’ 이상화가 19일 강원도 평창군 용평리조트 P&G하우스에서 취재진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이미지 크게 보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500m에서 은메달을 차지한 ’빙속 여제’ 이상화가 19일 강원도 평창군 용평리조트 P&G하우스에서 취재진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축전을 보내 “이상화 선수는 국민의 마음속에 언제나 세계 최고의 빙속 여제”라며 “수고하셨다”고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도 “이상화 선수의 은메달은 평창에서 가장 아름다운 메달”이라며 “그동안 흘린 땀방울과 오늘 흘린 눈물이 은메달로 하얗게 빚어져 빙판처럼 빛난다”고 적었다.

이어 “이상화 선수는 그동안 국민에게 많은 기쁨을 줬다. 아름다운 도전이 무엇인지를 우리에게 가르쳐 줬다. 힘들수록 빙판을 달리고 또 달리며 이상화 선수는 끊임없이 도전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밴쿠버에서는 도전자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소치에서는 챔피언으로 수성을 이뤘다. 이번에 ‘우리나라 올림픽’이라고 남다른 애정으로 다시 도전한 것만으로도 우리 국민은 이상화 선수를 사랑한다”면서 “딸의 경기를 현장에서 지켜본 가족들께도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온라인에서는 문 대통령의 축전과 4년 전 박근혜 전 대통령의 축전을 비교하는 게시물이 올라왔다.

문재인 대통령 축전과 박 전 대통령 축전이미지 크게 보기

문재인 대통령 축전과 박 전 대통령 축전

박 전 대통령은 이상화가 2014 소치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에서 금메달을 땄을 당시 “올림픽 신기록으로 금메달을 획득한 것을 온 국민과 함께 축하합니다. 이상화 선수의 올림픽 2연패는 피나는 노력과 열정에 의한 결과입니다. 이 정신은 우리 국민 모두에게 큰 감동과 용기를 주었습니다. 남은 경기도 잘 준비하여 나라와 국민의 명예를 위해 최선을 다해 주시기 바랍니다”라고 적힌 축전을 보냈고, 이를 대한체육회 트위터를 통해 공개했다. 

네티즌은 문 대통령의 축전을 두고 “독서가 취미고 역사 덕후에 연설문도 직접 수정하는 대통령다운 축전”이라고 소개했다. 이 게시물 댓글에는 “박 전 대통령 축전은 Ctrl + V, 문 대통령 것은 자신이 직접 쓴 것 느낌”, “4년전은 이름바꿔 복사 붙여넣기”, “인문학적 소양을 가진 정부라는 게 실감난다”, “문 정부 문화부장관=시인”, “박 정부 것은 지루해서 잘 읽히지도 않는다. 문 정부 것은 마음을 가득 담아 쓴 편지같네” 등의 의견이 달렸다.

이상화 선수는 자신의 계정으로 이 게시물에 ‘좋아요’로 공감을 표시했고, 이는 또 다시 화제가 됐다. 이상화는 아시아 선수 최초이자 역대 3번째 3개 동계 올림픽 대회 연속 메달을 목에 건 선수이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