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Daily

2018.03.01.목.295 - 일본 문제

Knight 2018.03.02 19:18 조회 수 : 8

기자협회보

문 대통령 "일, 위안부 문제 '끝났다' 말하지 말라"

강아영 기자 입력 2018.03.02. 09:47

[3월2일 1면 사진으로 본 오늘]

문재인 대통령이 제99주년 3·1절 기념사에서 일본군 위안부 및 독도 문제를 정면으로 거론하며 일본의 반성과 참회를 촉구했다. 문 대통령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에 대해 "가해자인 일본 정부가 '끝났다'고 말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또 친일파 기득권 세력을 청산하고 대한민국 주류 세력을 바꿔나가겠다는 뜻도 천명했다. 이날 모든 신문은 3·1절을 기념하는 문 대통령의 모습을 1면 사진으로 전했다. 

3월2일자 국민일보 1면 사진 캡처.이미지 크게 보기

3월2일자 국민일보 1면 사진 캡처.

국민일보는 두루마기 차림의 문 대통령 내외가 1일 서울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기념식을 마치고 행사 참석자들과 함께 독립문까지 행진한 뒤 태극기를 들고 만세삼창을 하고 있는 모습을 1면 사진으로 전했다. 국민일보는 “이날 3·1절 기념식은 처음으로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열렸다”며 “문 대통령은 기념식에서 ‘독도는 일본의 한반도 침탈 과정에서 가장 먼저 강점당한 우리 땅이다. 일본이 그 사실을 부정하는 것은 제국주의 침략에 대한 반성을 거부하는 것이나 다를 바 없다’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고 보도했다. 

3월2일자 서울신문 1면 사진 캡처.이미지 크게 보기

3월2일자 서울신문 1면 사진 캡처.

서울신문도 문 대통령 내외가 독립문 앞에서 만세삼창 하는 모습을 1면 사진으로 전했다. 서울신문은 “일본군 위안부 문제에 대해서도 문 대통령은 ‘가해자인 일본 정부가 ‘끝났다’고 해서는 안 된다. 전쟁 시기에 있었던 반인륜적 인권범죄 행위는 끝났다는 말로 덮어지지 않는다’고 지적했다”며 “그러면서 ‘불행한 역사일수록 그 역사를 기억하고 그 역사로부터 배우는 것만이 진정한 해결’이라고 강조했다. 2015년 ‘한·일 위안부 합의’를 인정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거듭 명확히 한 것”이라고 보도했다. 

3월2일자 조선일보 1면 사진 캡처.이미지 크게 보기

3월2일자 조선일보 1면 사진 캡처.

조선일보도 만세 삼창 모습을 1면 사진으로 전했다. 조선일보는 “문 대통령은 3·1절 기념사에서 촛불시위를 언급하며 ‘1700만개의 촛불이 3·1운동으로 시작된 국민주권의 역사를 되살려냈다’며 ‘새로운 국민주권의 역사가 대한민국 건국 100주년을 향해 다시 쓰이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대한민국 건국 시점을 1919년 임시정부 수립으로 규정하며 이같이 말한 것”이라고 보도했다. 

3월2일자 한국일보 1면 사진 캡처.이미지 크게 보기

3월2일자 한국일보 1면 사진 캡처.

한국일보도 동일한 사진을 1면으로 전했다. 한국일보는 “일본 정부는 문 대통령의 언급에 즉각 반발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정례회견에서 ‘2015년 한일 합의에서 위안부 문제의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인 해결을 했다. 문 대통령의 발언은 한일 합의에 반하는 것으로 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고 밝혔다”며 “스가 장관은 ‘극히 유감이다. 한국 측에 외교 루트를 통해 즉시 ‘절대로 받아들일 수 없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당분간 한일관계는 냉각기를 이어갈 전망”이라고 보도했다. 

3월2일자 경향신문 1면 사진 캡처.이미지 크게 보기

3월2일자 경향신문 1면 사진 캡처.

경향신문은 문 대통령 내외가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열린 3·1절 기념식에 참석하기 전 옥사에 마련된 특별전시를 둘러보고 있는 모습을 1면 사진으로 전했다. 경향신문은 “문 대통령은 ‘3·1운동에 참가한 나무꾼도, 광부도, 기생들도 2020년 문을 열게 될 대한민국 임시정부 기념관에 자랑스러운 독립운동가의 이름으로 새겨질 것’이라고 말했다”며 “문 대통령은 기념식에서 ‘3·1운동의 힘이 약해질 때 주권자인 국민이 다시 일어났다. 독립운동은 애국지사들만의 몫이 아니었다’며 이같이 밝혔다”고 보도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3 2018.09.01.토.479 - 당정청전원회의 Knight 2018.09.02 10
302 2017년 7월 6일 목요일 58일차 - G20 1일차 - 시진핑 knight 2017.07.06 11
301 2017년 7월 8일 토요일 60일차 - G20 3일차 - 마크롱회담, 개도국여성기업가기금, 호주총리 Knight 2017.07.08 11
300 2017년 7월 10일 월요일 62일차 - 귀국 Knight 2017.07.10 11
299 2017년 7월 11일 화요일 63일차 - 창조여성장관, 세월호선체 전방경고 등 국무회의 Knight 2017.07.11 11
298 2017년 7월 16일 일요일 68일차 - 사흘간 국정구상 Knight 2017.07.16 11
297 2017년 7월 26일 수요일 78일차 - 해경첫수장 박경만 내정, 경찰청서울청장유임 Knight 2017.07.26 11
296 2018.01.11.목.246 - 시진핑 통화 Knight 2018.01.12 11
295 2018.02.25.일.291 - 김영철, 평창 폐막식 Knight 2018.02.25 11
294 2018.03.05.월.299 Knight 2018.03.06 11
293 2018.03.06.화.300 - 육사, 방북평가 Knight 2018.03.06 11
292 2018.03.24.토.318 - 베트남방문3 - 베트남 서민식당 Knight 2018.03.25 11
291 2018.07.17.화.433 - 국가인권위원장 Knight 2018.07.18 11
290 2018.07.21.토.437 Knight 2018.07.22 11
289 2018.07.24.화.440 - 어린이 안전 Knight 2018.07.24 11
288 2018.07.26.목.442 Knight 2018.07.28 11
287 2017년 7월 14일 금요일 66일차 - 청관람객인사 Knight 2017.07.14 12
286 2017년 7월 22일 토요일 74일차 - 추경통과 Knight 2017.07.22 12
285 2017년 7월 23일 일요일 75일차 - 김영주노동부지명 Knight 2017.07.23 12
284 2017년 7월 24일 월요일.76일차 - 평창올림픽 Knight 2017.07.25 1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