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Daily

2017.9.28.목.142 - 해군 전략무기

Knight 2017.09.29 06:28 조회 수 : 18

서울신문

文 "북핵에 이기는 군대 돼야".. 전략무기로 對北 무력시위

입력 2017.09.29. 03:36

창군 이래 첫 해군기지 기념식

[서울신문]3축 체계 핵심무기들 전격 공개… “현 수준 넘는 국방 개혁”도 주문 
문무함서 장병들과 비빔밥 오찬… 김정숙 여사 230인분 치킨 전달 
평택2함대 대통령이 직접 낙점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취임 후 처음으로 국군의 날 기념사를 통해 밝힌 메시지는 ‘강한 안보, 책임 국방’이었다. 문 대통령은 기념사에서 “지금까지의 노력과 발전 수준을 과감히 뛰어넘는 국방 개혁”을 주문하고 무엇보다 “이기는 군대가 되어야 한다”며 북한 핵과 미사일 위협에 대한 자체적인 대응 능력 확보를 강조했다. 독자적 방위력을 기반으로 한 전시작전통제권 조기 환수도 강조했다.

참수리고속정 파편 자국 - 문재인 대통령이 국군의 날 기념행사가 끝난 뒤 서해수호관 앞 참수리고속정 357호의 파편 자국을 살펴보고 있다. 오른쪽은 송영무 국방부 장관.안주영 기자 jya@seoul.co.kr이미지 크게 보기

참수리고속정 파편 자국 - 문재인 대통령이 국군의 날 기념행사가 끝난 뒤 서해수호관 앞 참수리고속정 357호의 파편 자국을 살펴보고 있다. 오른쪽은 송영무 국방부 장관.안주영 기자 jya@seoul.co.kr

“우리가 전시작전권을 가져야 북한이 우리를 더 두려워하고, 국민은 군을 더 신뢰하게 될 것”이란 말에는 우리 스스로 북한을 제어할 수 있는 실질적 전력을 갖춰야 한·미 연합전력이 더해질 때 북한을 완벽하게 압도할 수 있다는 문 대통령의 국방 철학이 담겼다. 우리 군의 독자적인 대응 능력을 조기에 구축해 책임 국방을 실현하고 전작권 환수로 한국군 주도의 새로운 한·미연합 방위체제를 구축한다는 구상이다.

킬체인 핵심 미사일 - 28일 창군 이래 처음으로 경기 평택 해군 제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건군 69주년 국군의 날 기념행사에 우리 군의 주요 전략무기들이 사열을 받기 위해 전시돼 있다. 왼쪽부터 현무2 탄도미사일, 현무3 순항미사일.안주영 기자 jya@seoul.co.kr이미지 크게 보기

킬체인 핵심 미사일 - 28일 창군 이래 처음으로 경기 평택 해군 제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건군 69주년 국군의 날 기념행사에 우리 군의 주요 전략무기들이 사열을 받기 위해 전시돼 있다. 왼쪽부터 현무2 탄도미사일, 현무3 순항미사일.안주영 기자 jya@seoul.co.kr

문 대통령이 “한국형 ‘3축 체계’는 우리 군 독자적 능력의 핵심 전력인 만큼 조기 구축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해 주기를 바란다”고 주문한 것도 같은 맥락이다. 전작권을 환수하려면 먼저 전작권을 행사할 수 있는 자체적인 군사능력을 갖춰야 한다. 군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에 대응한 킬체인(Kill chain), 한국형 미사일방어(KAMD), 대량응징보복(KMPR) 등 3축 체계 구축 시점을 2020년대 초반으로 예상하고 있다.

킬체인 핵심 미사일 - 28일 창군 이래 처음으로 경기 평택 해군 제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건군 69주년 국군의 날 기념행사에 우리 군의 주요 전략무기들이 사열을 받기 위해 전시돼 있다. 타우루스 장거리 공대지미사일. 공동취재단이미지 크게 보기

킬체인 핵심 미사일 - 28일 창군 이래 처음으로 경기 평택 해군 제2함대사령부에서 열린 건군 69주년 국군의 날 기념행사에 우리 군의 주요 전략무기들이 사열을 받기 위해 전시돼 있다. 타우루스 장거리 공대지미사일. 공동취재단

이날 국군의 날 기념행사는 평택 2함대 사령부에서 거행됐다. 해군 기지에서 국군의 날 기념행사를 한 것은 창군 이후 처음으로, 통상 육·해·공군 본부가 있는 충남 계룡대나 서울공항, 서울 잠실운동장 등에서 행사가 열렸다. 올해도 계룡대에서 행사가 열릴 것으로 알려졌지만 행사를 20여 일 앞두고 평택 2함대로 장소를 바꿨다고 한다. 장소는 문 대통령이 직접 선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평해전과 천안함 사건을 겪은 해군부대를 국군의 날 행사 장소로 택해 투철한 안보 의식과 더불어 국방 개혁 의지를 상징적으로 드러낸 것이다.

문 대통령은 국군의 날 기념식 후 잠수함인 김좌진함과 구축함인 문무대왕함을 연이어 시찰하며 잠수함 발전 의지를 피력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가 해군은 북한하고 비교가 안 될 정도로 압도하고 있고 잠수함도 성능 면에선 압도하고 있지만 북한에는 소형 잠수함이 많지 않나”며 “북한이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도 개발한다고 하니 잠수함을 더 발전시켜야겠다”고 강조했다.

점심은 문무대왕함 함내 식당에서 승조원과 함께했다. 메뉴는 비빔밥과 갈비찜이었고,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는 승조원들을 위해 치킨 230인분을 전달했다.

문 대통령은 식사를 마치고 장병에게 “이제 육군 중심의 전력 운용을 육·해·공군이 균형 잡힌 운용으로 바꿔야 하고 이를 위해선 해군 전력을 더 높여 나갈 필요가 있다”면서 “그러자면 이지스함도 더 많이 확보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현정 기자 hjlee@seoul.co.kr

강병철 기자 bckang@seoul.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3 2018.10.07.월.516 Knight 2018.10.28 328
522 2018.09.28.금.506 Knight 2018.10.10 321
521 2018.10.02.화.510 Knight 2018.10.28 316
520 2018.10.13.일.522 Knight 2018.10.28 281
519 2018.09.26.수.504 knight 2018.10.04 272
518 2018.09.29.토.507 Knight 2018.10.10 253
517 2018.10.09.수.518 Knight 2018.10.28 247
516 2018.10.04.목.512 Knight 2018.10.28 244
515 2018.10.05.토,514 Knight 2018.10.28 225
514 2018.10.01.월.509 Knight 2018.10.28 224
513 2018.10.11.금.520 - 일출봉함 승선 Knight 2018.10.28 223
512 2018.10.08.화.517 Knight 2018.10.28 221
511 2018.09.30.일.508 Knight 2018.10.10 221
510 2018.09.25.화.503 knight 2018.10.04 217
509 2018.10.10.목.518 Knight 2018.10.28 213
508 2018.10.06.일.515 Knight 2018.10.28 210
507 2018.10.03.수.511 Knight 2018.10.28 200
506 2018.10.12.토.521 Knight 2018.10.28 199
505 2018.09.27.목.505 Knight 2018.10.10 197
504 2018.10.04.금.513 Knight 2018.10.28 17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