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Daily

2017.8.24.목.107 - 살충제계란백서, 연차휴가70%

Knight 2017.08.24 15:56 조회 수 : 4

뉴시스

[종합]文대통령, 살충제 계란 파동 관련 백서 발간 지시

김태규 입력 2017.08.24. 15:40

 

【서울=뉴시스】김태규 장윤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살충제 계란 파동과 관련해 문제의 최초 발생부터 정부의 대응 과정 전반을 종합적으로 다룬 백서를 발간할 것을 지시했다.

【서울=뉴시스】전진환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전 수석 보좌관 회의가 열린 청와대 여민관 소회의실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수석 보좌관들과 대화하고 있다. 2017.08.24. amin2@newsis.com이미지 크게 보기

【서울=뉴시스】전진환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전 수석 보좌관 회의가 열린 청와대 여민관 소회의실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수석 보좌관들과 대화하고 있다. 2017.08.24. amin2@newsis.com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주재한 수석비서관·보좌관 회의에서 "이런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교훈을 삼아야 한다"며 "이번 사태 전 과정을 정확하고 소상히 기록해 문제를 발견하고 개선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백서를 발간하라"고 지시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박 대변인은 "오늘 회의에서는 살충제 검출 계란 등 축산물 안전관리 문제점을 지적하고 정부 대응의 문제점을 검출 이전 단계-최초 검출 단계-전수조사 단계-이후 단계로 나눠 분석했다"며 "초기 정부 부처간 혼선이 있던 점을 고려해 위기관리 매뉴얼에 반영할 필요성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아울러 축산물의 사육환경, 안전관리, 친환경 인증 등 축산업의 근본법령의 정비 등 부처 기능의 재조정을 포함한 시스템 정비, 그리고 식품안전 등 식품 이슈를 종합관리하는 범정부 차원의 관리시스템구축을 새로운 과제로 논의했다"고 덧붙였다.

박 대변인은 아울러 "또 농림축산식품부 차관 주재의 축산업 태스크포스(TF)를 즉시 구성하고, 총리실 중심으로 TF를 운영하며 전문가와 소비자 단체 등의 의견도 수렴하기로 했다"며 "이와는 별도로 위기관리센터 주관으로 청와대 위기관리 초기대응 매뉴얼을 만들기로 했다"고 말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농식품부와 식약처의 부처간 기능 재조정에 대해 "단편적으로 볼 때 이 계란 사태만 해도 생산과정은 농식품부에서 관할하고, 유통은 식약처에서 관할이었는데 그런 과정에서 사각지대가 발생하는 문제가 보였기 때문에 그런 부분들을 분석해서 필요하면 기능을 재조정도 하라는 뜻이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청와대 위기관리 초기대응 매뉴얼 작성에 대해선 "어떤 것이 위기라는 것에 대한 대충의 판단은 있다"면서도 "청와대도 처음 겪던 문제이다보니 앞으로 어떤 것을 위기로 볼지 매뉴얼을 만들어 조금 더 세밀하게 해야겠다는 차원"이이라고 설명했다.

kyustar@newsis.com
ego@newsis.com

 

이데일리

靑 "연차휴가 최소 70%는 사용해야"..9월 중 방안 발표"

김성곤 입력 2017.08.24. 15:32 수정 2017.08.24. 15:40

24일 文대통령 주재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
초과근무 단축 및 연차휴가 활성화 방안 보고와 토론

20170824154012143gunp.jpg이미지 크게 보기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서 자리에 앉으며 참석자들을 바라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김성곤 기자] 청와대는 24일 정부기관 초과근무 단축 및 연차휴가 활성화 방안과 관련, “관계부처 협의를 거쳐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하고 9월 중 발표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린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 결과 브리핑에서 “초과근무를 획기적으로 줄이고, 연차휴가를 모두 사용하기 위한 임기 내 목표를 설정해 이를 달성하기 위한 연도별 실천 방안을 수립하여 추진하기로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정부기관 초과근무 단축 및 연차휴가 활성화 방안에 대한 보고와 토론이 이어졌다. 

특히 현 정부 국정과제 중 하나인 ‘휴식있는 삶을 위한 일과 생활의 균형 실현’을 위해 정부가 모범 고용주로서 △초과근무 총량제 적용 확대 △초과근무가 과도한 현업 공무원 제도 개편 △생산성 향상을 위한 업무 혁신 등을 통해 불필요한 초과근무를 적극 축소하기로 했다. 또 민간기업에 적용되고 있는 연차유급휴가 사용 촉진제도 도입, 장기·분산 휴가 확산 등 연가 사용을 촉진할 계획도 보고했다. 

박 대변인은 이와 관련, “초과근무 단축 및 연차휴가 활성화에 따른 절감 재원은 인력 증원 등에 활용하여 실질적으로 근로시간이 줄어들 수 있도록 뒷받침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청와대는 직원의 연가사용 활성화 및 초과근무 최소화를 위한 내부 지침도 마련했다. 

우선 합리적인 연가 사용을 위해 신규 임용자의 연가 사용 가능 일수는 근무 기간에 비례해 산정하고 본인에게 부여된 연가에 대해 최소 70% 이상 사용하도록 독려할 계획이다. 특히 월례휴가, 명절, 연말연시 전후에는 업무에 지장이 없는 범위 내에서 적극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매주 수요일을 ‘가정의 날’로 지정해 특별한 업무가 있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정시 퇴근해 일과 가정이 양립할 수 있도록 했다. 

박 대변인은 “청와대 직원의 연가 사용 활성화와 ‘가정의 날’ 정시 퇴근을 장려하기 위해 연가 사용률, ‘가정의 날’ 이행률 등을 성과평가 기준에 반영하여 성과급 지급 등에 활용할 계획”이라며 “이에 따른 연가보상비 절감분으로는 전문임기제 신규채용 등 인력 충원 등에 활용하여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김성곤 (skzero@edaily.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3 2018.10.07.월.516 Knight 2018.10.28 331
522 2018.09.28.금.506 Knight 2018.10.10 323
521 2018.10.02.화.510 Knight 2018.10.28 318
520 2018.10.13.일.522 Knight 2018.10.28 285
519 2018.09.26.수.504 knight 2018.10.04 274
518 2018.09.29.토.507 Knight 2018.10.10 255
517 2018.10.09.수.518 Knight 2018.10.28 250
516 2018.10.04.목.512 Knight 2018.10.28 246
515 2018.10.11.금.520 - 일출봉함 승선 Knight 2018.10.28 227
514 2018.10.05.토,514 Knight 2018.10.28 227
513 2018.10.01.월.509 Knight 2018.10.28 226
512 2018.10.08.화.517 Knight 2018.10.28 223
511 2018.09.30.일.508 Knight 2018.10.10 223
510 2018.09.25.화.503 knight 2018.10.04 219
509 2018.10.10.목.518 Knight 2018.10.28 216
508 2018.10.06.일.515 Knight 2018.10.28 213
507 2018.10.03.수.511 Knight 2018.10.28 203
506 2018.10.12.토.521 Knight 2018.10.28 201
505 2018.09.27.목.505 Knight 2018.10.10 199
504 2018.10.04.금.513 Knight 2018.10.28 18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