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Daily

.

뉴시스

부활 '해경' 첫 수장 박경민 인천청장 내정한 文..왜?

박성환 입력 2017.07.26. 18:24

【서울=뉴시스】 정부는 26일 해양경찰청장에 박경민 인천지방경찰청장을 임명했다. 2017.07.26. (사진=청와대 제공) photo@newsis.com이미지 크게 보기

【서울=뉴시스】 정부는 26일 해양경찰청장에 박경민 인천지방경찰청장을 임명했다. 2017.07.26. (사진=청와대 제공) photo@newsis.com

풍부한 경험·온화한 성품···조직 통합·해수부와 화합 '적임자'
치안정감 中 유일한 호남 출신···조직 구성, 첫 시험대 될 듯

【서울=뉴시스】박성환 기자 = 문재인 정부에서 부활한 해경의 첫 수장으로 박경민(54) 인천경찰청장이 내정됐다.

세월호 참사 과정에서 부실 대응으로 해체된 해경이 2년 8개월 만에 부활한 가운데 해경 안팎에서는 첫 수장을 둘러싼 하마평이 무성했다. 해경 부활이 문 대통령의 대선 공약이었던 만큼 기대감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치안총감인 신임 해경청장에 박 청장을 내정한 것은 세월호 참사 후속 조치로 대대적인 해경 시스템 개혁을 이끌 수 있는 경험과 소통의 리더십이 필요하다는 문 대통령의 의지가 반영됐다는 분석이다.

일각에선 박 내정자의 풍부한 경험과 온화한 성품이 해경 조직 통합과 해양수산부와의 원활한 화합의 적임자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또 치안정감 중 유일한 호남출신으로 현 정권과 지역 코드가 맞았다는 게 중론이다.

하지만 박 내정자 앞에는 당장 부활한 해경 조직 구성과 개편, 청사 이전 등 넘어야 할 걸림돌이 적지 않다.

박 내정자는 세월호 참사 당시 초기 부실한 대응으로 '해체'라는 불명예를 뒤집어쓴 만큼 국민 안전을 위한 조직 구성과 개편 방향 등이 첫 시험대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해체 이후 경찰청으로 파견된 인력 복귀 문제와 충원 문제 등도 포함된다.

또 청사 배치 문제도 박 내정자가 풀어야 할 숙제다. 문 대통령의 대선 공약이 '인천 환원'이었다. 하지만 지난해 인천 송도에서 세종으로 이전하면서 400억원의 예산을 썼다. 또 송도를 해경 본청을 옮길 경우 중부본부와 인천해양경찰서를 이전해야 하는 만큼 추가 비용 지출이 불가피해 예산 낭비라는 지적이다.

해경 안팎에서는 해수부 산하로 편입된 것에 대해 불만의 목소리가 조심스럽게 흘러나오고 있다. 이에 따라 해경과 해수부가 엇박자를 내는 게 아니냐는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 양 기관의 업무 조율과 협업도 박 내정자가 풀어야 할 숙제다.

박 내정자가 부활한 해경 수장으로서 산적한 난제를 어떻게 풀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박 내정자는 전남 무안 출신으로 목포고를 졸업하고 경찰대 법학과(1기), 동국대 대학원 경찰행정학 박사 과정을 거쳤다.

그는 1985년 경위로 임용돼 경찰청 생활안전과장, 광주경찰청 차장, 서울경찰청 보안부장, 경찰청 대변인, 중앙경찰학교장 등을 역임했다.

sky0322@newsis.com

 

뉴시스

文정부 첫 경찰 수뇌부 인사..'촛불 관리' 경찰청장·서울청장 '신임'

박준호 입력 2017.07.26. 19:55

【서울=뉴시스】 '수사경찰 인권 워크숍'에 참석한 김정훈 서울경찰청장. 2017.06.14. (사진=서울경찰청 제공)이미지 크게 보기

【서울=뉴시스】 '수사경찰 인권 워크숍'에 참석한 김정훈 서울경찰청장. 2017.06.14. (사진=서울경찰청 제공)

촛불집회 안정적 관리 지휘라인 유임···文대통령 '신뢰'
치안정감 승진에 TK 없어···"의도적 배제" vs "인물 없어"

【서울=뉴시스】박준호 기자 = 문재인 정부 들어 첫 경찰 고위직 인사가 26일 단행됐다.

경찰 내 서열 2위인 치안정감은 경찰청장(치안총감)보다 한 단계 아래 계급으로 이번 인사에서는 이른바 TK(대구·경북) 출신을 승진명단에서 찾아볼 수 없어 정권 교체의 영향이 반영된 게 아니냐는 관측이 많다. 아울러 '촛불정국'을 안정적으로 이끈 경찰청장과 서울청장은 모두 유임된 점이 주목할 만하다.

경찰청은 이날 오후 박진우 경남지방경찰청장(치안감)을 경찰청 차장(치안정감)으로 발령하는 등 치안정감 4명에 대한 승진·내정 인사를 단행했다.

치안정감 6자리 가운데 부산경찰청장에는 조현배 경찰청 기획조정관(치안감)이, 인천경찰청장에는 이주민 경찰청 외사국장(치안감)이, 경기남부경찰청장으로는 이기창 광주경찰청장(치안감)이 각각 승진·지명됐다.

교체설이 거론되던 김정훈 서울경찰청장(치안정감)과 서범수 경찰대학장(치안정감)은 유임됐다. 통상 총경급 이상 경찰공무원은 경찰청장의 추천으로 행정안전부 장관이 제청하면 국무총리를 거쳐 대통령이 임명한다.

이번 치안정감 승진 인사는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첫 경찰 고위직 인사로 차기 경찰청장 후보군을 형성하는 만큼 경찰 안팎에서 많은 관심을 모았다.

지역별로는 호남·영남·경기·제주 각 1명씩 비교적 고르게 분포됐지만 강원·충청권 출신 인사는 치안정감 승진 명단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지난 보수 정권에서 발탁이 두드러졌던 TK출신도 빠졌다.

경찰 입문 출신별로는 간부후보 2명, 경찰대 2명으로 균형있게 배분됐다. 고시 특채 출신은 포함되지 않았다.

이에 따라 치안정감 6명 가운데 경찰대 출신은 현 서울청장을 비롯해 인천청장, 경기남부청장 등 3명이다. 간부후보 출신은 경찰청 차장과 부산청장 등 2명이고, 고시 특채 출신은 경찰대학장 1명만 남게 됐다. 이 청장이 내년 6월 말 임기를 마치고 물러나는 점을 고려할 때 경찰대 출신이 확률상으로는 차기 청장 자리에 더 가까워진 셈이다.

【서울=뉴시스】김진아 기자 = 13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17 교통사고 줄이기 한마음대회에서 이철성 경찰청장이 격려사를 하고 있다. 2017.07.13. bluesoda@newsis.com이미지 크게 보기

【서울=뉴시스】김진아 기자 = 13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17 교통사고 줄이기 한마음대회에서 이철성 경찰청장이 격려사를 하고 있다. 2017.07.13. bluesoda@newsis.com

지역별로는 영남 2명(부산청장·경찰대학장), 호남1명(경기남부청장), 충청 1명(서울청장), 제주 1명(경찰청 차장), 경기 1명(인천청장)이다. 영남권 출신이 2명이지만 TK(대구·경북)가 아닌 PK(부산·경남)로 분류된다.

이를 두고 경찰 안팎에서는 새 정부에서의 'TK 수난'을 예고하는 신호탄으로 해석하는 시각이 없지 않다. 반면 TK출신 치안감 중에서 치안정감 후보로 유력하게 꼽을 만한 인물이 별로 없었기 때문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문재인 정부 들어 다시 부활한 해경 조직을 이끌 신임 해양경찰청장(치안총감)에는 전남 무안 출신인 박경민 인천청장(치안정감)이 승진·내정됐다.

결국 문재인 대통령은 한때 서울청장으로 거론되던 박경민 인천청장을 해경청장으로 승진시키는 '묘수'를 써 경찰청장에 이어 실질적인 2인자인 김정훈 서울청장을 유임시킴으로써 경찰 수뇌부의 핵심 인물들을 끌어안고 가게 됐다.

현 정권이 출범하게 된 기반이 촛불집회에 있었던 만큼 일련의 대규모 시위를 안정적으로 관리한 점에 대해 문 대통령이 긍정적으로 평가한 것이라는 해석이 지배적이다.

한편 치안정감 승진 인사에 따라 치안감 인사도 조만간 단행될 전망이다. 치안감은 서울, 부산, 인천, 경기남부를 제외한 지방경찰청장과 경찰교육원장, 중앙경찰학교장, 경찰청 국장급에 해당한다.

pjh@newsis.com

#치안정감#경찰청장#촛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3 2017년 7월 8일 토요일 60일차 - G20 3일차 - 마크롱회담, 개도국여성기업가기금, 호주총리 Knight 2017.07.08 3
462 2017년 7월 9일 일요일 61일차 - G20 4일차 - 폐막, 귀국준비 Knight 2017.07.09 2
461 2017년 7월 10일 월요일 62일차 - 귀국 Knight 2017.07.10 2
460 2017년 7월 11일 화요일 63일차 - 창조여성장관, 세월호선체 전방경고 등 국무회의 Knight 2017.07.11 0
459 2017년 7월 12일 수요일 64일차 - 차관급인선 인사처 통계처 Knight 2017.07.12 1
458 2017냔 7월 13일 목요일 65일차 - fta 가능성, 미래여가국방장관임명, 국정기획위 Knight 2017.07.13 18
457 2017년 7월 14일 금요일 66일차 - 청관람객인사 Knight 2017.07.14 0
456 2017년 7월 15일 토요일 67일차 - Knight 2017.07.15 0
455 2017년 7월 16일 일요일 68일차 - 사흘간 국정구상 Knight 2017.07.16 0
454 2017년 7월 17일 월요일 69일차 - 수석회의 방산비리, 최저임금 1만원, 차관급인사 Knight 2017.07.17 3
453 2017년 7월 18일 화요일 70일차 - 군과오찬 Knight 2017.07.18 2
452 2017년 7월 19일 수요일 71일차 - 국정과제, 법무금융대법관 임명, 영수회담 Knight 2017.07.19 13
451 2017년 7월 20일 목요일 72일차 - 100대과제 수석회의 Knight 2017.07.20 2
450 2017년 7월 21일 금요일 73일차 - 법무산압복지장관임명식, 증세, 원전 Knight 2017.07.21 2
449 2017년 7월 22일 토요일 74일차 - 추경통과 Knight 2017.07.22 0
448 2017년 7월 23일 일요일 75일차 - 김영주노동부지명 Knight 2017.07.23 0
447 2017년 7월 24일 월요일.76일차 - 평창올림픽 Knight 2017.07.25 0
446 2017년 7월 25일 화요일 77일차 - 국무회의 광우병, 도시가스 등, 문무일 임명 Knight 2017.07.25 1
» 2017년 7월 26일 수요일 78일차 - 해경첫수장 박경만 내정, 경찰청서울청장유임 Knight 2017.07.26 0
444 2017년 7월 27일 목요일 79일 - 검사장 인사, 청와대 컨트롤타워, 치맥 Knight 2017.07.27 1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