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Education

연합뉴스

교육계, 김상곤 임명 환영 속 일각선 개혁 일방추진 우려도

입력 2017.07.04. 18:57

 

전교조 '법외노조 철회' 면담요청, 교총 "주요 정책, 합의 거쳐야"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2017.7.4  kjhpress@yna.co.kr  (끝)이미지 크게 보기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2017.7.4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4일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을 임명하자 교육계는 대체로 환영한다며 교육개혁 작업에 기대를 보였다.

일부에서는 사회적 합의를 거치지 않은 일방적 개혁 추진 가능성에 우려를 나타냈다. 

김 부총리가 후보자로 지명됐을 때 곧바로 환영 논평을 냈던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은 이날 "법외노조 철회와 교육현안을 논의하는 공식면담을 조만간 요청하겠다"고 밝혔다.

전교조는 "김 후보자의 교육철학과 교육정책 방향이 전교조와 많은 부분에서 일치한다"고 환영 입장을 표명한 뒤 법외노조 철회 등에 대한 견해를 밝히라고 요구했다.

송재혁 전교조 대변인은 "(김 부총리를) 환영한다는 점은 변함이 없다"면서 "이달 중순께 전교조와 만나 법외노조 문제 등 교육현안을 논의하자는 공문을 조만간 보낼 예정"이라고 말했다. 

교육단체 좋은교사운동도 성명을 내고 외국어고와 자율형사립고의 일반고 전환을 흔들림 없이 추진하고 수학능력시험과 고등학교 내신 절대평가화에 대한 종합적인 로드맵을 내놓을 것을 촉구했다. 

이 단체는 "김 부총리가 경기도교육감 시절 추진했던 현장중심 교육개혁 기조를 계속 추진해 문재인 정부의 교육혁신을 완수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송인수 사교육걱정없는세상 대표는 "임명을 축하한다"면서도 "이해당사자 사이 '혈전'이 예상되는 문 정부의 교육공약을 이행하는 어려운 과제를 맡게 됐으니 축하하는 게 적절한지 모르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송 대표는 "원칙주의자로 알려진 김 부총리가 중심을 잡고 교육공약을 잘 이행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보수성향 교원단체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교총)는 "환영한다"면서도 "교육정책을 일방적으로 추진해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교총은 논평에서 "특정 정당에서 중책을 맡았다는 점과 학생인권조례·무상급식·혁신학교 등 이전에 (김 부총리가 했던) 많은 일로 인해 교육의 편향성·포퓰리즘·정치적 중립성 등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크다"며 우려를 나타냈다. 

이어 "공약에 매몰되고 특정세력 힘에 밀려 한쪽에 치우친 정책을 추진해서는 안 된다"며 "주요 쟁점 사안에 대해서는 앞으로 설치될 국가교육회의에서 사회적·교육적 합의를 꼭 도출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하윤수 교총 회장은 이날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에서 "교육감을 지낸 김 부총리가 교육현장을 누구보다 잘 알 것으로 생각한다"며 "인사청문회에서 밝힌 대로 보수와 진보 사이에 쟁점이 되는 현안은 반드시 국가교육회의 심의를 거쳐달라"고 주문했다.

jylee24@yna.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 단독 입수] "수능 절대평가 땐 전 영역 1등급 최고 10배↑" Knight 2017.06.05 0
31 김수인의 직격야구] 문재인 대통령에게서 배우는 교훈 Knight 2017.06.04 1
30 단독]서울 초·중·고에 역사자료 배포.. "5·16은 쿠데타" Knight 2017.06.06 1
29 美하버드대 '페북 음란메시지' 신입생 10여명 합격취소 Knight 2017.06.06 1
28 한국학교는 왜 상대평가의 천국이 됐을까? Knight 2017.06.11 1
27 경기 이어 서울시교육청도 외고·자사고 폐지로 가닥 Knight 2017.06.15 1
26 [김현주의 일상 톡톡] 자사고·외고 폐지설..머리 싸맨 학부모들 Knight 2017.06.17 1
25 서울교육청 "연예인 아들·재벌 손자 학교폭력 의혹 엄정조처" Knight 2017.06.18 1
24 원조 자사高 "우리가 사교육 주범?"..일괄폐지에 반기 Knight 2017.06.18 1
23 교실이 비좁은 교사 혁신가들 Knight 2017.05.30 3
22 교원성과급제, 새정부의 재검토 제안합니다" Knight 2017.06.04 5
21 '수업을바꿔라' 천재 뮤지션 이적, 스웨덴 학교서 'E' 충격 [종합] Knight 2017.06.01 6
20 뿔난 교대생' 앞에 선 조희연 "증원 건의"..교육부로 공 넘겨 Knight 2017.08.04 72
19 전국 4년제 국공립대, 입학금 폐지·전형료 인하 결의 Knight 2017.08.17 75
18 자사고·외고·일반고 동시 전형.. "선택은 학생의 몫" Knight 2018.04.01 76
17 '한국대'로 뭉치려는 9개 거점국립대..공동학위제도 도입? Knight 2017.07.28 77
16 단독] 임용 절벽에.. 정교사 자리값 '수천만원→억대'로 훌쩍 Knight 2017.10.17 77
15 내년부터 학생부 기재 항목 줄고 글자수 제한 Knight 2017.11.10 78
14 리셋 코리아] 상류층에 유리한 '금수저 대학 입시 전형'이 늘어나는 까닭은? Knight 2017.07.19 79
13 기간제교사 정규직 전환 무산.."공정성 원칙 지켜야"(종합) Knight 2017.09.11 7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