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달라도너무다른

3철' 양정철 이어 '친문' 최재성도..물러서는 사람들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불리던 인사들이 새 정부에서 일할 기회를 고사했다. ‘3철’로 불리던 양정철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과 핵심 3인방 중 하나였던 최재성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나란히 2선 후퇴를 선언한 것이다.
양 전 비서관은 문재인정부 출범 직후 청와대 입성이 예상됐지만 본인 스스로가 전격적으로 역사의 뒤안길로 물러나 있겠다고 밝혔다. 양 전 비서관은 문 대통령이 ‘양비’라고 격의 없이 부를 정도로 가까운 사이다.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이후 문 대통령의 정치입문을 이끌었다.
최 전 의원 역시 청와대 입성을 스스로 거부했다. 최 전 의원은 “인재가 넘치니 원래 있던 한 명 쯤은 빈 손으로 있는 것도 괜찮다고 제 마음을 드렸다”라며 세간에 떠도는 하마평에 대해 일축했다. 최 전 의원은 전병헌 정무수석, 노영민 전 의원과 함께 민주당내 ‘친문 3인방’으로 구분된다. 문재인 당대표 시절 사무총장을 역임했고, 캠프에서도 상황본부 1실장으로 인재영입을 담당한 바 있다.
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분류되는 인사들이 2선후퇴를 선언하면서 ‘친문’ 진영의 청와대 입성은 더욱 더뎌질 전망이다. 문 대통령은 청와대 조각 과정에서 박원순 서울시장 측근들과 정세균 국회의장 측근을 중용했다. 16일에는 박수현 전 민주당 의원을 대변인으로 임명하면서 안희정 충남지사의 사람도 챙겼다. 의도적으로 측근 인사를 배제하고 있는 셈이다.
김영환 (kyh1030@edaily.co.kr) 2017.05.1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8 단독] 文정부 첫 달 기본경비 68% 확 줄여.. 총 16억 덜 썼다 Knight 2017.06.05 3
47 소통방식이 달라졌다? 새 대통령과 대기업 총수 사라진 만남 Knight 2017.06.05 2
46 文정부 국정비전 '정의로운 나라, 국민통합 정부' 공감대 Knight 2017.06.06 3
45 대통령, 현충일 맞아 보훈병원 방문…환자·보호자 위로 Knight 2017.06.06 2
44 또 자리에서 일어난 대통령..'진짜 안보'·'탈권위' 두 마리 토끼 잡았다 Knight 2017.06.07 4
43 문재인 정부 한 달] 시민 참여↑·권위의식↓.."정상화된 사회, 이게 나라다" Knight 2017.06.07 2
42 文대통령, 용산소방서 방문.."소방관이 눈물 흘리지 않는 나라" Knight 2017.06.07 3
41 文대통령, 청와대로 가던 차 세워 시민들과 즉석소통 admin 2017.06.10 3
40 KSOI] '호남' 민주 77.8% vs 국민 5.4%..'TK' 민주 38.8% vs 한국 13.4% Knight 2017.06.12 1
39 울면서 큰절한 '밀양송전탑 반대' 할머니 일으킨 文대통령 Knight 2017.06.20 1
38 文의 10년 된 원형테이블, '소통의 마법' 생긴다 Knight 2017.06.20 1
37 청와대쪽 대규모 집회에 차벽·진압경찰 없었다..차로 행진허용(종합) Knight 2017.06.21 1
36 주영훈 경호실장 '靑 앞길 개방, 사진 촬영도 가능 Knight 2017.06.22 0
35 김정숙 여사 "문재인 대통령, 빈손으로 가겠다고 해" Knight 2017.06.24 0
34 간소했던 출국 환송회..수행단도 '최소화 Knight 2017.06.29 2
33 文대통령 '잘한다' 80%로 반등..국민의당 지지율 '꼴찌'[갤럽] Knight 2017.06.30 1
32 文대통령, 재미동포에 "경호 하고 있어 손잡아 드리지 못했다" Knight 2017.07.02 1
31 文대통령, 회담장앞 몰려든 교민들과 악수..메르켈도 100m 동행 Knight 2017.07.06 1
30 통영→베를린 '동백나무 수송작전'..故윤이상 묘지에 심어 Knight 2017.07.06 4
29 文대통령 직무수행 '잘한다' 83%..3%p 상승[갤럽] Knight 2017.07.07 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