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달라도너무다른

MBN

간소했던 출국 환송회..수행단도 '최소화'

입력 2017.06.29. 06:52 수정 2017.06.29. 07:22

20170629072201212emsf.jpg이미지 크게 보기

【 앵커멘트 】 앞서 문 대통령은 참모들에게 "대규모 출국이나 귀국 인사는 하지 마라"고 당부했죠. 문 대통령의 뜻대로 어제(28일) 출국 현장에는 최소한의 인원만 나와 문 대통령을 배웅했고, 수행단도 최소화했습니다. 최형규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미국으로 갈 전용기를 타기 위해 서울공항에 도착한 문재인 대통령.

차에서 내린 문 대통령은 수행원이 들어주겠다고 한 것을 거절하고, 자신의 가방을 직접 들고 공항으로 들어갔습니다.

귀빈실에서 짧게 환담을 나눈 뒤 수행단과 함께 전용기로 향했습니다.

도열행사도 없었습니다.

참모들과 간단히 악수만 한 뒤, 김정숙 여사와 함께 전용기에 올라, 과거 정부에서 여당 지도부와 참모진 10여명이 일렬로 도열했던 모습과 대비를 이뤘습니다.

출국 현장에는 임종석 비서실장과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당대표, 김부겸 장관과 전병헌 정무수석 등 최소 인원만 문 대통령을 배웅했습니다.

장관 중에선 강경화 외교부 장관만 수행 길에 오르는 등 수행단도 최소화했습니다.

장하성 정책실장과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등 청와대 참모들이 동행한 가운데, 논란이 됐던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실 행정관은 수행단에서 빠졌습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출국하기 전 참모들에게 "방미 기간 동안 국정 공백이 없도록 해달라"고 당부하고 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MBN뉴스 최형규입니다. [ choibro@mbn.co.kr ]

영상취재 : 김인성 기자·이재기 기자·강두민 기자 영상편집 : 이소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8 노혜경 시인 '문재인을 잘못봤다' 글 화제…"그는 영원한 비서실장" Knight 2017.05.24 13
47 文대통령 1기 내각, 철저한 지역안배..강원·제주 남았다 Knight 2017.05.30 10
46 더 친근하게..계속되는 文대통령의 'SNS 소통' Knight 2017.05.28 10
45 문대툥령 국정수행 긍정 전망 90% 육박 Knight 2017.05.27 10
44 문재인 대통령 민변 탈회 이유는? Knight 2017.06.03 9
43 노무현대통령 8주기, 文대통령 "실패하지 않겠다..참여정부 넘어 나라다운 나라로" Knight 2017.05.23 8
42 [한국갤럽] 文대통령 지지율 84%..YS넘어 역대 최고치 경신 Knight 2017.06.02 7
41 유쾌한 정숙씨, 바쁜 文대통령의 빈자리를 메우다 Knight 2017.07.26 6
40 文대통령 만난 이순진 합참의장, "42년 간 9명 대통령 모셔, 전역 앞둔 군인 격려는 처음" Knight 2017.07.19 6
39 문 대통령의 '엉큼한 인사'에 모두들 혀를 내두른다 Knight 2017.06.04 6
38 대통령 측근' 여행을 떠나다.. '삼철' 중 이호철 출국 Knight 2017.05.23 6
37 靑 견학 온 어린이들 앞에 나타난 文대통령…"설마하다 깜짝" Knight 2017.05.22 6
36 靑수보회의에 수해지 '낙과화채'..김정숙 여사 제안 Knight 2017.07.27 5
35 文대통령 "가습기살균제 피해자와 만남·적절 사과 검토" Knight 2017.06.05 5
34 서훈 "국정원 정보관 폐지..정치 개입 시 '무관용 원칙'" Knight 2017.06.01 5
33 文대통령 "국정원 국내정치 철저 금지해야"..徐 "개혁 꼭 성공" Knight 2017.06.01 5
32 정부, 개성공단 입주기업 피해 전액 보상키로 Knight 2017.05.28 5
31 차벽없는 전교조 집회 Knight 2017.05.27 5
30 아이 앞에서 무릎 꿇은 문재인 대통령 Knight 2017.05.23 5
29 문 대통령 최측근 양정철, "잊혀질 권리 허락해달라" Knight 2017.05.23 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