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This Side

20170528081802617cyzm.jpg

[뉴스엔 배효주 기자]

'노무현입니다'가 개봉 3일째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5월 28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27일 영화 '노무현입니다'(감독 이창재)가 20만5618명의 관객을 동원하면서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수는 38만6472명이다. 예매율 역시 18.6%로 한국 영화 중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지난 25일 개봉한 영화 '노무현입니다'는 개봉 이후 줄곧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 전체영화 박스오피스 2위를 차지하며 소규모 다큐멘터리 영화로서는 고무적인 성과를 내고 있다. 

특히 개봉일 역대 다큐멘터리 영화를 모두 제친 스코어로 기록을 경신한 '노무현입니다'의 앞으로의 흥행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영화 '노무현입니다'는 국회의원, 시장선거 등에서 번번이 낙선했던 만년 꼴찌 후보 ‘노무현’이 2002년 대한민국 정당 최초로 치러진 새천년민주당 국민경선에서 지지율 2%로 시작해 대선후보 1위의 자리까지 오르는 드라마틱한 과정을 생생하게 되짚는 작품. 절찬 상영 중이다. (사진=영화 포스터)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