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Government

뉴스1

靑, '문정인 비판' 송영무 장관에 '엄중 주의'..혼선정리(종합)

홍기삼 기자,조소영 기자,서미선 기자 입력 2017.09.19. 11:00

靑 "'800만불' 관련발언 조율안돼..국무위원 발언 신중해야"
안보라인 자중지란엔 선긋기..국방부 "유념하겠다"

2017.9.18/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이미지 크게 보기

2017.9.18/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서울=뉴스1) 홍기삼 기자,조소영 기자,서미선 기자 = 청와대는 19일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별보좌관 비판, 대북 인도적 지원 시기 언급, 전술핵 재배치 발언 등으로 논란이 된 송영무 국방부 장관을 향해 '엄중 주의' 조치를 내리며 혼선 정리에 나섰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비서관은 이날 출입기자단에게 보낸 메시지에서 "청와대는 송 장관의 국회 국방위원회 발언과 관련, 국무위원으로 적절하지 않은 표현과 조율되지 않은 발언으로 정책적 혼선을 야기한 점을 들어 엄중 주의 조치했다"고 밝혔다.

앞서 송 장관은 전날(18일) 국회 국방위원회에 출석해 문 특보에 대해 "학자 입장에서 떠드는 느낌이지 안보특보나 정책특보 같지 않아 개탄스럽다"고 비판해 문재인 대통령 방미 중 외교안보라인에서 자중지란이 불거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됐다.

정부의 800만달러 규모 대북 인도적 지원계획에 관해선 "지원시기는 굉장히 늦추고 조절할 예정이라고 통일부로부터 들었다"고 해 통일부 공식입장과는 차이를 보였다.

그는 전술핵 배치 문제와 관련 지난 4일 국방위에서는 '검토할 용의가 있다', 12일 국회 대정부질문에서는 '검토하지 않는다'고 해 말을 바꿨다는 비판을 받고 야당 일각에서 제기하는 핵 독자추진 또는 전술핵재배치 주장엔 부정적 입장을 분명히 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통화에서 "정확히 (송 장관의) 어느 한 발언을 뜯어서 이야기한 건 아니다"며 "특정발언이 문제라고 말하는 건 적절치 않고, 한 마디 한 마디에 매우 엄중한 책임을 져야 하는 국무위원으로 발언에 신중을 기했어야 했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신중하지 못한 발언으로 정부 내 큰 이견이 있는 것처럼 비쳐지게 만든 점에 대해 발언한 사람이 어떤 의도와 취지를 갖고 했든 결과적으로 부적절했다면 앞으로 조심하라는 차원의 경고라고 봐야 할 것"이라고 부연했다.

윤 수석이 언급한 '국무위원으로 적절하지 않은 표현'은 문 특보와 관련한 송 장관 발언을 지적한 것으로 보인다.

같은 관계자는 "문 특보는 개인을 비판한 것이 아니라 '참수작전' 표현에 문제있다는 등 지적을 한 것인데, 송 장관은 인신공격성 발언을 한 것이니 수준이 좀 다르다"고 언급했다.

'정책적 혼선'과 관련해선 송 장관이 대북 인도적 지원 시기를 통일부와는 달리 언급한 것을 두고 한 비판으로 해석된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통화에서 "800만불 (대북지원) 관련 어제 송 장관 발언이 조율되지 않은 부분"이라고 말했다.

다만 청와대 측은 송 장관과 문 특보 간 충돌이 발생해 외교안보라인에 혼선이 생겼다는 일각의 주장에 대해 "실제 충돌이 있다면 사람을 바꿔야(교체해야) 하지 않겠느냐"고 '충돌설'을 일축했다.

큰 외교안보 기조는 같이하되 논의·토론 등을 통해 서로 다른 의견을 교환하는 건 당연한 의사소통 과정이라는 설명이다.

한편, 국방부는 청와대의 송 장관에 대한 '엄중 주의' 조치에 "향후 유념하겠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smith@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 文 대통령 부자증세 지지받나..국정 지지율 74.7% -리얼미터 Knight 2017.07.27 14
29 단독]靑, 민정수석실 특별감찰반 전원 물갈이..'우병우 별동대' 청산 Knight 2017.08.02 12
28 文정부 세법개정] 종교인과세 예정대로..담뱃세인하·경유세인상 없다 Knight 2017.08.02 14
27 8·2 부동산 대책 그 후..] 文정부 부동산 大戰, 장수로 나선 김현미 장관 Knight 2017.08.05 12
26 文정부 올해 1인당 국민소득 2만9천달러 찍고 내년 3만달러 돌파 Knight 2017.08.06 12
25 서울 아파트 2채 A씨 과표만 조정해도 보유세 450만원↑ Knight 2017.08.06 10
24 文대통령 100일] 참모들, 대통령 집무실 수시로 들락날락.. 달라진 靑 Knight 2017.08.15 12
23 김상조號 공정위, 60명 대거 증원..기업집단국 신설 Knight 2017.08.15 13
22 뉴스 깊이보기]이번엔 제대로? 정부가 깎아온 건보 지원액과 '문재인 케어' Knight 2017.08.15 15
21 카드뉴스] 문재인 케어, 우리 삶은 어떻게 달라지나 Knight 2017.08.19 23
20 檢, '국정원 댓글' 민간인 팀장 집·사무실 30여곳 압수수색 Knight 2017.08.23 118
19 김현종 "한·미 공동조사 없이는 FTA 개정 협상 못해" 초강수 Knight 2017.08.23 121
18 25% 요금할인' 정부 연이은 강공, '보편요금제' 도입 착수 Knight 2017.08.23 84
17 국가정보원, 1급 전원교체..사상 첫 여성 부서장 탄생 Knight 2017.08.25 124
16 김이수 헌재소장 후보자 임명동의안 불발..법조계 '우려 Knight 2017.09.11 150
15 왼손을 때리면 오른손으로 공격하라"..이낙연 '사이다 화법' Knight 2017.09.15 105
14 헌재, 김이수 헌재소장 권한대행 체제 유지하기로 결정 Knight 2017.09.18 118
13 팩트체크]정부 800만달러 대북인도지원 공여는 '퍼주기'인가 Knight 2017.09.18 87
» 靑, '문정인 비판' 송영무 장관에 '엄중 주의'..혼선정리 Knight 2017.09.19 107
11 김명수 "국민 위한 사법부로, 앞장서 리드 않고 마음모을 것" Knight 2017.09.22 9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