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Government

머니투데이

文 대통령 부자증세 지지받나..국정 지지율 74.7% -리얼미터

백지수 기자 입력 2017.07.27. 09:43 수정 2017.07.27. 12:35

 

[the300]'막말 논란' 한국당·국민의당 하락..국민의당·바른정당 5% 미만으로

/자료=리얼미터이미지 크게 보기

/자료=리얼미터

2주 동안 하락세가 이어지던 문재인 대통령 국정 지지율이 주중 오차범위 이내로 소폭 반등해 74.7%를 나타냈다. 자유한국당과 국민의당 지지율을 하락했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TBS교통방송 의뢰로 지난 24~26일 문 대통령의 취임 12주차 주중 국정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긍정'이라는 평가가 지난 24일 발표한 취임 11주차 주간 집계 대비 2.3%포인트 오른 74.7%로 집계됐다고 27일 밝혔다. '부정'이라는 응답은 같은 기간 0.6%포인트 하락한 18.7%로 나타났다.

리얼미터는 이같은 반등세를 '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효과로 분석했다. 일명 '부자 증세', '핀셋 증세' 논의가 지속되는 가운데 이같은 증세 방향에 찬성하는 이들이 결집하며 문 대통령 국정수행 긍정 응답 상승세가 나타났다는 해석이다.

보수층이나 보수 성향이 강한 60대 이상 계층에서도 지지도 회복세가 나타났다. 보수층에서는 50% 이상 지지도를 회복했다. 이전 조사 대비 9.4% 오른 52.3%로 지지도가 집계됐다. 60대 이상 계층도 같은 기간 5.5%포인트 올라 58.7% 지지도를 나타냈다.

한국당은 여전히 15%선 지지율에 정당 순위 2위를 유지하긴 했지만 직전 조사 대비 0.9%포인트 내려 지지율 15.1%를 기록했다. 한국당 소속 김학철 충북도의원이 충북 지역 폭우에도 외유를 다녀온 뒤 국민을 '들쥐'에 빗댄 발언을 한 데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보수 성향의 TK(대구·경북)와 PK(부산·경남), 60대 이상, 보수층·중도층 등의 응답자 계층에서 모두 이탈이 나타났다.

정당 순위 4위로 나타난 국민의당도 창당이래 처음으로 종합 집계가 4%대로 하락했다. 최종 지지율은 지난 조사 대비 0.2%포인트 하락한 4.9%로 집계됐다. 20대 계층에서 이탈이 관측됐다. 진보층과 충청 지역에서도 지지자 이탈이 나타났다.

바른정당은 정당 순위 최하위로 나타났다. 지난 조사 대비 오차범위와 동일한 2.5%포인트가 하락해 4.8%에 그쳤다. 리얼미터는 여당과 청와대의 증세 추진과 대립각을 세운 탓으로 분석했다.

여당은 반면 같은 기간 4.3%포인트로 크게 반등해 54.7%를 기록했다. 야당의 부진에 반사이익을 얻었다는 평가다.
이번 주중 집게는 지난 24~26일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3만4908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1533명이 응답해 4.4% 응답률을 나타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5%포인트다.

한편 리얼미터는 TBS교통방송 의뢰로 지난 26일 전국 유권자 513명(응답률 4.1%)을 조사한 결과 박근혜 전 대통령 재판 생중계 찬성 여론이 66.8%, 반대 여론이 27.2%로 조사됐다고도 밝혔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3%포인트)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

백지수 기자 100jsb@mt.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文 대통령 부자증세 지지받나..국정 지지율 74.7% -리얼미터 Knight 2017.07.27 14
29 단독]靑, 민정수석실 특별감찰반 전원 물갈이..'우병우 별동대' 청산 Knight 2017.08.02 12
28 文정부 세법개정] 종교인과세 예정대로..담뱃세인하·경유세인상 없다 Knight 2017.08.02 15
27 8·2 부동산 대책 그 후..] 文정부 부동산 大戰, 장수로 나선 김현미 장관 Knight 2017.08.05 12
26 文정부 올해 1인당 국민소득 2만9천달러 찍고 내년 3만달러 돌파 Knight 2017.08.06 13
25 서울 아파트 2채 A씨 과표만 조정해도 보유세 450만원↑ Knight 2017.08.06 11
24 文대통령 100일] 참모들, 대통령 집무실 수시로 들락날락.. 달라진 靑 Knight 2017.08.15 12
23 김상조號 공정위, 60명 대거 증원..기업집단국 신설 Knight 2017.08.15 13
22 뉴스 깊이보기]이번엔 제대로? 정부가 깎아온 건보 지원액과 '문재인 케어' Knight 2017.08.15 15
21 카드뉴스] 문재인 케어, 우리 삶은 어떻게 달라지나 Knight 2017.08.19 24
20 檢, '국정원 댓글' 민간인 팀장 집·사무실 30여곳 압수수색 Knight 2017.08.23 120
19 김현종 "한·미 공동조사 없이는 FTA 개정 협상 못해" 초강수 Knight 2017.08.23 124
18 25% 요금할인' 정부 연이은 강공, '보편요금제' 도입 착수 Knight 2017.08.23 84
17 국가정보원, 1급 전원교체..사상 첫 여성 부서장 탄생 Knight 2017.08.25 127
16 김이수 헌재소장 후보자 임명동의안 불발..법조계 '우려 Knight 2017.09.11 153
15 왼손을 때리면 오른손으로 공격하라"..이낙연 '사이다 화법' Knight 2017.09.15 109
14 헌재, 김이수 헌재소장 권한대행 체제 유지하기로 결정 Knight 2017.09.18 121
13 팩트체크]정부 800만달러 대북인도지원 공여는 '퍼주기'인가 Knight 2017.09.18 88
12 靑, '문정인 비판' 송영무 장관에 '엄중 주의'..혼선정리 Knight 2017.09.19 107
11 김명수 "국민 위한 사법부로, 앞장서 리드 않고 마음모을 것" Knight 2017.09.22 10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