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Hot Potatos

기자협회보

'빨간 마티즈의 비밀' 2년만에 복원된 휴대전화

JTBC 이호진 기자 입력 2017.09.06. 15:39

 

제323회 이달의 기자상 취재보도1부문 / JTBC 이호진 기자

20170906153959216zgeg.jpg이미지 크게 보기

2015년 7월, 온 국민을 충격에 빠뜨렸던 국정원 해킹 프로그램 사건은 책임자였던 국정원 고 임모 과장이 빨간 마티즈 안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은 채 발견되며 진상 규명은 멀어지는 듯했습니다.

하지만 JTBC 취재팀은 경기도의 임 과장 집을 찾아가 한 시간 넘게 미망인을 설득해 임 과장이 사용하던 국정원 휴대전화를 입수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2014년 2월부터 임 과장이 숨진 2015년 7월까지 1년6개월간의 기록이 고스란히 담겨 있었습니다. 해킹 프로그램을 나나테크 허손구 대표로부터 구입하는 과정부터 숨지기 직전의 급박한 행적들까지.

취재팀은 전문업체 포렌식을 통해 복원한 1년6개월 간의 문자 4733개, 통화목록 6041개를 분석했습니다. 그 결과 해킹 프로그램이 처음 외부에 알려지게 된 날, 시스템 포맷을 의미하는 ‘시스템 오’ 지시가 내려졌다는 점, 삭제하기 직전 국정원 담당 직원들과 임 과장이 수차례 통화한 점을 찾아낼 수 있었습니다. 

또, 임 과장이 숨지기 전 감찰을 하지 않았다는 국정원 발표와 달리, 고강도 감찰이 이뤄졌음을 의미하는 직원들과의 통화내역과 문자를 찾아냈습니다. 임 과장이 자의적으로 해킹 기록을 삭제하고 부담을 느껴서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국정원의 입장과 배치되는 결정적 증거들이었습니다.

임 과장의 죽음은 한 가장이 왜 갑자기 숨져야 했는지, 진상을 규명하는 것뿐 아니라 국정원이 자신들에게 불리한, 위험한 상황이 벌어졌을 때 어떻게 대처하고 은폐했는지를 보여줄 수 있는 사건이었습니다. 

정보기관인 국정원 취재는 가장 어려운 취재 중 하나일 겁니다. 그간 많은 언론사와 기자들이 포기하지 않고 취재하고 밝혀낸 토대 위에서 이번 보도가 가능했습니다. 저희도 포기하지 않고 계속 취재하겠습니다. 

#국가정보원#휴대전화#이호진

SNS 공유하기 

468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2 BBK 김경준 "이명박 전 대통령, 경제적 재기 위해 BBK 직접 운영" Knight 2017.06.27 0
61 文정부 '전교조 합법화' 현실화하나..조대엽 "합법화 방안 모색" Knight 2017.07.03 0
60 블랙리스트' 김기춘 징역 7년·조윤선 6년 구형 Knight 2017.07.03 0
59 박근혜 5촌 살인사건' 6년만에 통화기록 공개 Knight 2017.07.05 0
58 일본군 위안부 참상 증명할 '영상' 찾았다..서울시-서울대, 최초 공개 Knight 2017.07.05 0
57 北 ICBM 성공 주장 어떻게 해석?.."미국과 대등관계 과시" Knight 2017.07.05 0
56 채동욱 "靑, 원세훈·김용판 선거법 위반 '곤란하다'했다 Knight 2017.07.05 0
55 해경 수사 막고, 유병언은 '생중계' 수사..누가 주도했나 knight 2017.05.30 1
54 사드 추가 반입, 국내선 한민구 장관 등 몇 사람만 알아 knight 2017.05.31 1
53 종교인과세 유보?..천주교 '반대', 보수개신교 '찬성' knight 2017.05.31 1
52 여유·웃음·찌푸림·천진난만..'거침없는 정유라 knight 2017.06.01 1
51 어떻게 생각하십니까]길거리 흡연, 어쩌죠? Knight 2017.06.04 1
50 유섬나, 프랑스 공항에서 체포..도피 3년만에 한국으로 Knight 2017.06.07 1
49 사인 변경 불가"→"외부 충격 탓".. 정권 바뀌자 뒤바뀐 진단서 Knight 2017.06.16 1
48 대구서도 '자유한국당 해체' 집회.. 전국으로 확산 조짐 Knight 2017.06.21 1
47 김경준 "내게 기획입국 제안한 사람은 유영하 변호사" Knight 2017.06.22 1
46 고속道 휴게소에 초등생 혼자 남겨둔 담임교사.. 아동학대 논란까지 Knight 2017.06.24 1
45 종합]안철수 "당대표 출마..당 살리자는 절박함 때문" [1] Knight 2017.08.04 1
44 단독]문건 결재 김관진 정조준, 칼끝 결국 MB로 Knight 2017.09.07 1
43 이재용 혐의 인정해야" 윤석열 취임 일성에 삼성 초긴장 Knight 2017.06.06 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