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민주주의

머니투데이

'블랙리스트' 김기춘, 징역 3년..조윤선, 집행유예 '석방'

김종훈 기자 입력 2017.07.27. 15:21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왼쪽)과 조윤선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사진=뉴스1이미지 크게 보기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왼쪽)과 조윤선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사진=뉴스1

문화계 블랙리스트(지원배제 명단) 사건으로 기소된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78)이 1심에서 징역 3년을 선고받았다. 조윤선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51)은 집행유예를 선고받고 석방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0부(부장판사 황병헌)는 27일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실장에 대해 징역 3년을 선고했다.

조 전 장관은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위증 혐의는 인정됐지만 블랙리스트를 통한 직권남용 혐의는 무죄라는 판단을 받았다. 이에 따라 구속상태였던 조 전 장관은 풀려났다.

김상률 전 청와대 교문수석(57)과 신동철 전 정무비서관(56), 정관주 전 문체부 1차관(53)은 각각 징역 1년6월을 선고받았다. 김종덕 전 문체부 장관(60)에 대해선 징역 2년이, 김소영 전 문화체육비서관(51)에 대해선 징역 1년6월에 집행유예 2년이 선고됐다. 불구속 상태로 재판을 받던 김 전 수석은 실형 선고에 따라 법정구속됐다.

김 전 실장과 조 전 장관 등은 박근혜 전 대통령(65), 최순실씨(61)와 공모해 정부정책이나 집권여당에 반대하는 문화예술계 인사 및 단체들의 이름이 적힌 블랙리스트를 작성, 관리한 혐의로 기소됐다.

블랙리스트 관련 지시는 박 전 대통령에서 김 전 실장과 당시 정무수석이었던 조 전 장관 등 청와대 비서진을 거쳐 문체부까지 하달됐다고 특검은 보고 있다. 문체부는 '민간단체보조금 TF'를 만들어 블랙리스트 업무를 맡겼던 것으로 파악됐다. 블랙리스트에 이름이 오른 문화계 인사와 단체들 중 상당수는 정부 지원에서 배제됐다.

김 전 실장은 조 전 장관 등을 시켜 블랙리스트 업무 과정에서 소극적인 태도를 보인 문체부 1급 공무원 3명의 사직을 강요한 혐의도 받았다. 이 역시 박 전 대통령이 지시한 것으로 조사됐다. 김 전 실장과 조 전 장관 등은 그럼에도 국회 청문회에서 블랙리스트를 전혀 모르는 것처럼 위증을 한 혐의도 받았다.

이밖에 김 전 수석과 조 전 장관은 블랙리스트 사건과 별도로 노태강 전 문체부 체육국장(현 2차관)이 사직을 강요받는 과정에 관여한 혐의도 받았다. 노 전 국장은 2013년 4월 경북 상주승마대회 후 대한승마협회에 대한 감사를 맡았다. 정유라씨(21)가 이 대회에서 준우승을 하고 판정시비가 일자 박 전 대통령이 진상 조사를 지시한 것으로 파악됐다.

노 전 국장은 '사건은 승마계의 파벌싸움에서 비롯됐으며 최씨와 반대파 모두 문제가 있다'는 취지의 보고서를 작성했다. 보고서가 최씨에게 불리한 방향으로 작성된 셈이다. 이후 박 전 대통령이 직접 노 전 국장의 이름을 거론하면서 '나쁜 사람'이라고 발언했고, 노 전 국장은 한직을 떠돌다 공직에서 물러난 것으로 조사됐다.

김종훈 기자 ninachum24@mt.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 우린 그저 할 일을 했을 뿐.." 세상을 바꾼 1987 주역들의 선택 Knight 2018.01.15 81
21 5.18 헬기 사격, 조종사의 증언 ③ "코브라 헬기도 사격?..사라진 벌컨포 1천 발" Knight 2017.09.19 67
20 박원순 "MB 고소·고발키로"..검찰 수사 불가피 Knight 2017.09.19 69
19 촛불 없었다면 MBC 스케이트장에서 해고됐을 것" Knight 2017.08.23 69
18 '5·18 광주 폭격을 저지시켰다' 다시 주목받는 증언들 Knight 2017.08.22 70
17 지독한 9년의 시간, 견뎌낸 노종면·현덕수·조승호 Knight 2017.08.04 66
» 블랙리스트' 김기춘, 징역 3년..조윤선, 집행유예 '석방' Knight 2017.07.27 64
15 텅빈 학교 급식실..조리원들 파업나선 이유는? Knight 2017.06.30 75
14 양승태 '판사회의 상설화' 수용..풀뿌리 사법개혁 시작됐다(종합) Knight 2017.06.28 67
13 최순실 재산 환수 특별법' 속도..의원 40명, 일단 뭉쳤다 Knight 2017.06.27 76
12 대선 후원금 심상정 15억, 문 대통령 14억 .. 안철수 2억 Knight 2017.06.23 71
11 국정원 개혁, 과거 위법행위 진상 규명에서 시작 Knight 2017.06.21 68
10 이한열 열사 부축하고 있는 학생은 누구? Knight 2017.06.17 147
9 6월항쟁 30주년] "김승훈 신부 목숨 걸고 박종철 사건 조작 폭로" Knight 2017.06.17 64
8 전교조 민주화운동으로 인정-3(끝) Knight 2017.06.17 69
7 1986년 5월 10일 교육민주화선언 Knight 2017.06.17 135
6 1979년 10월 16일 부마항쟁 Knight 2017.06.17 69
5 6.10 민주화 항쟁 Knight 2017.06.11 65
4 5.18 광주민주화운동 Knight 2017.06.11 94
3 4.19 admin 2017.06.10 8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