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oon Daily

2017.11.9.목.183 - 동남아순방2 - 인니대통령회담

Knight 2017.11.09 12:24 조회 수 : 0

서울신문

문 대통령, 오늘 '인니 오바마'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정상회담

입력 2017.11.09. 10:11

 

[서울신문]국빈 자격으로 인도네시아를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다.

인니 도착, 환영받는 문 대통령 - 문재인(왼쪽)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8일(현지시간) 오후 인도네시아 수카르노 하타 국제공항에 도착해 환영나온 인사들에게 영접을 받고 있다. 2017.11.8 연합뉴스이미지 크게 보기

인니 도착, 환영받는 문 대통령 - 문재인(왼쪽)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8일(현지시간) 오후 인도네시아 수카르노 하타 국제공항에 도착해 환영나온 인사들에게 영접을 받고 있다. 2017.11.8 연합뉴스

이날로 방문 이틀째 일정에 돌입한 문 대통령은 이날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보고르 대통령궁에서 단독 및 확대 정상회담을 한다.

위도도 대통령은 외모와 정치 성향이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과 비슷해 ‘인도네시아의 오바마’로 불린다.

양국 정상은 정상회담에서 두 나라 관계의 발전 방향과 방산 인프라, 경제 통상 및 실질협력 증진,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등 지역 국제무대 협력을 놓고 의견을 교환한다.

이어 양국은 두 정상이 임석한 가운데 산업·교통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할 예정이다. 민간기업 간에도 발전·건설·전자상거래 등 10여개의 MOU가 체결된다.

단독 및 확대 정상회담을 마치고 문 대통령과 위도도 대통령은 곧바로 공동기자회견을 통해 회담 결과를 설명한다.

이어 문 대통령은 주요 수행원 및 양국 정치·경제·문화계 인사 70여명과 함께 위도도 대통령이 주최하는 국빈 만찬에 참석하는 것으로 인도네시아 방문 일정을 마친다.

문 대통령은 오는 10일 베트남으로 건너가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 참석하는 APEC 기업 자문위원회 위원들과 대화를 나눈다.

정상회담에 앞서 문 대통령은 양국 정부 및 기업인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한·인도네시아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해 신(新) 남방정책 구상과 양국 간 경제협력 방안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한다.

오세진 기자 5sjin@seoul.co.kr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