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Spo, Lei & Hea

마이데일리

김인경, 브리티시 우승..메이저대회 생애 첫 승

김진성 입력 2017.08.07. 07:52

20170807075206210jkcq.jpg이미지 크게 보기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김인경(한화)이 생애 처음으로 메이저대회서 우승했다. 

김인경은 7일(한국시각) 영국 스코틀랜드 파이프 킹스반스 골프장(파72. 6697야드)에서 열린 2017 LPGA 투어 브리티시 여자오픈(총상금 325만달러) 최종 4라운드서 버디 2개, 보기 1개로 1언더파 71타를 쳤다. 최종합계 18언더파 270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김인경은 우승상금 48만7500달러(약5억5000만원)를 거머쥐었다. 개인통산 7승째다. 메이저대회서는 처음으로 우승했다. 올 시즌에만 3승으로 유소연(메디힐)을 제치고 다승 단독선두에 나섰다. 김인경과 유소연을 제외하면 올 시즌 LPGA 투어서 멀티우승자는 없다. 

김인경은 1번홀에서 버디를 잡은 뒤 8~9번홀에서 버디와 보기를 맞바꿨다. 후반 9~18번홀에서는 모두 파를 기록했다. 조디 에드와트 샤도프(잉글랜드)가 16언더파 272타로 2위, 미셸 위가 13언더파 275타로 공동 3위를 차지했다. 

신지은(한화)이 12언더파 276타로 6위, 김효주(롯데)가 11언더파 277타로 공동 7위, 박인비(KB금융그룹)가 10언더파 278타로 공동 11위, 박성현(KEB하나은행), 김세영(미래에셋)이 8언더파 280타로 공동 16위, 이미향(KB금융그룹)이 7언더파 281타로 공동 23위, 양희영(PNS창호), 최운정(볼빅)이 6언더파 282타로 공동 30위, 유선영(JDX), 허미정(대방건설)이 5언더파 283타로 공동 39위, 전인지, 유소연(메디힐)이 4언더파 284타로 공동 43위, 장하나(BC카드)가 3언더파 285타로 공동 49위, 지은희(볼빅)가 1오버파 289타로 공동 69위를 차지했다. 

[김인경. 사진 = AFPBBNEWS]-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 Simple Tips For Possessing Weight Loss Success . LouisKean361634 2018.12.24 0
17 Sleep If You Would Like Lose Fat LouisKean361634 2018.12.24 0
16 Combine These Tips To Fulfill Your Weight Reduction Goals LouisKean361634 2018.12.24 0
15 How To Reduce Weight Without Having Every One Of The Stress LouisKean361634 2018.12.24 1
14 Rest In Order To Lose Weight LouisKean361634 2018.12.24 0
13 The Tried And True Method For Viagra In Step By Step Detail Karen35P1862200063022 2018.12.24 40
12 함께 먹으면 毒 되는 영양제 '3가지' Knight 2017.09.18 0
11 특허 풀린 B형 간염 치료제 하반기에 대거 쏟아진다 Knight 2017.08.18 9
» 김인경, 브리티시 우승..메이저대회 생애 첫 승 Knight 2017.08.07 0
9 판매가만 54억, 메이웨더 소유의 '쾨닉세그 CCXR' 경매로 Knight 2017.07.26 1
8 유소연 "세계 1위는 오랜 꿈, 그랜드슬램도 꿈꿔요"(일문일답) Knight 2017.06.27 4
7 당 떨어졌다" 알리는 경고신호 7가지 Knight 2017.06.25 0
6 여름철 흰색과 검은색 자동차의 실내 온도차는 얼마나 될까요? Knight 2017.06.23 9
5 매일 커피 마시면 간경화 예방에 도움" Knight 2017.06.11 0
4 암세포에 항생제+비타민C 투여= 항암제보다 효과 100배" Knight 2017.06.11 0
3 한국인 특유 '의료집착' 버려야 웰다잉 정착한다" Knight 2017.06.06 0
2 유흥가 넘어 대학가 확산..죽음 부른 '해피풍선' Knight 2017.06.04 3
1 [문재인 시대]문재인 대통령, '야구'와의 남다른 인연 Knight 2017.06.04 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