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위어드 뉴스

연합뉴스

검찰 '국정원 댓글문건' 靑반납 인정.."재판과 무관하다 판단"

입력 2017.07.19. 16:38

 

펄럭이는 검찰 깃발 [연합뉴스 자료사진]이미지 크게 보기

펄럭이는 검찰 깃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이보배 기자 = 검찰이 2012년 국가정보원의 정치개입 정황을 담은 문건을 대량 확보하고도 이를 수사하지 않은 채 원본 그대로 청와대에 이첩했다는 지적이 최근 제기된 것과 관련해 검찰이 이 사실을 인정했다.

디도스 특검 재판과 관련되지 않아 반환했다는 게 검찰의 설명이지만, 당시 문건에 담긴 불법행위의 심각성을 알고도 일부러 외면한 것 아니냐는 지적을 피할 수 없게 됐다.

19일 검찰 등에 따르면 최근 서울중앙지검은 2012년 디도스 특검으로부터 인계받은 국정원 등의 청와대 보고문건 700여건을 수사자료나 재판증거로 활용하지 않고 그대로 청와대에 반환한 경위를 조사했다.

검찰 관계자는 "자료 반환 경위를 파악한 결과 디도스 사건 재판과 관련이 없다고 판단해 청와대에 돌려준 것으로 보인다"며 "문건이 이관됐기 때문에 현재로써는 우리도 내용을 알 수 없다"고 말했다.

2011년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 디도스 공격 등을 수사한 디도스 특검은 활동을 종료하면서 청와대 정무수석실 김모 행정관의 자택에서 압수한 국정원 등의 청와대 보고문건을 검찰에 인계했다.

해당 문건에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장악' 보고서 등 국정원의 선거개입을 암시하는 내용이 대거 담긴 것으로 알려졌으나, 검찰은 김 행정관만 대통령기록물 유출 혐의로 약식기소하고 문건 원본을 새로 출범한 박근혜 정부 청와대에 반납했다.

문건 내용과 관련해 검찰 관계자는 "실제로 국정원의 국정 개입 관련 내용이 담겼는지는 원본을 봐야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국정원 적폐청산 태스크포스(TF)는 검찰이 청와대에 되돌려 준 이들 문건의 실체에 대해서도 사실관계를 살펴본다는 계획을 세운 것으로 전해졌다.

pan@yna.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 홍준표 "서청원 부하가 모함"vs서청원 "洪특보 출신은 왜 숨겨" Knight 2017.10.29 0
41 기획] MB 처남의 '수상한' 부동산 수집..왜 쓸모없는 땅만 골랐을까 Knight 2017.10.02 0
40 방사청 "45년된 美중고헬기 도입, 경제성·효율성 고려 결정" Knight 2017.09.19 0
39 제보조작 첫 공판..이유미 "굉장히 집요한 요구 받아" Knight 2017.09.18 0
38 MB국정원, KBS·MBC 간부사찰·퇴출..'방송장악' 총지휘 Knight 2017.09.18 0
37 박근혜 정부 백서, 해외 순방 두고 "55만8268km 위대한 여정" [1] Knight 2017.08.23 0
36 할 것 다했다"라더니..들통난 '우병우 부실 수사 Knight 2017.08.23 0
35 박 前대통령 직무정지기간 중 靑 하루 807만원꼴 지출했다 Knight 2017.07.28 0
34 MB측 "정치보복식 과거사 들추기 안 돼" 부글부글 Knight 2017.07.27 0
33 단독] '원세훈 재판' 결정적 시기에..문건 완납한 검찰 Knight 2017.07.21 0
» 검찰 '국정원 댓글문건' 靑반납 인정.."재판과 무관하다 판단" Knight 2017.07.19 0
31 靑, 박근혜정부 생산 문건 300종 공개 왜?..다목적인듯 Knight 2017.07.15 0
30 나는 몰랐다" 책임은 아무도 안져..제보조작 '일파만파 Knight 2017.07.01 0
29 이유미 변호인 "李 단독범행 아냐..국민의당 외압 없다" Knight 2017.06.30 0
28 단독]백남기 농민 쏜 살수차, 수압제한 장치 고장나 있었다 Knight 2017.06.28 0
27 檢, '문준용 특혜 조작' 이유미·이준서 압색..오늘 구속영장(종합 Knight 2017.06.28 0
26 김기춘 "왕조시대 같으면 망한 정권..사약받고 끝내고 싶어 Knight 2017.06.28 0
25 최순실 지시 하나하나 담긴 '박헌영 수첩' 입수 Knight 2017.06.27 0
24 홍준표 "애들 데리고 TV토론 못하겠다..어이없어" Knight 2017.06.27 0
23 '민중은 개·돼지 발언' 나향욱, 언론사 상대 민사소송 패소 Knight 2017.06.21 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