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Hot Potatos

한겨레

최승호 MBC 사장 "첫 업무는 해고자 복직, 내일부터 시작하겠다"

입력 2017.12.07. 19:46 수정 2017.12.07. 22:16

[일문일답] 방문진, 3명 면접 최승호 낙점
해고 1997일 만에 사장으로
2012년 파업 동참했다 쫓겨나
뉴스타파서도 탐사보도 매진
'공범자들'로 방송정상화 촉구
최 "문화방송 신뢰 얻을 마지막 기회"

[한겨레] 

7일 오후 문화방송(MBC) 사장에 내정된 최승호 ‘뉴스타파’ 피디가 서울 여의도 방송문화진흥회에서 열린 최종면접을 마치고 문화방송 구성원과 인사하고 있다. 문화방송은 이날 저녁 주주총회를 열어 최 피디를 사장에 선임했다. 박종식 기자 anaki@hani.co.kr이미지 크게 보기

7일 오후 문화방송(MBC) 사장에 내정된 최승호 ‘뉴스타파’ 피디가 서울 여의도 방송문화진흥회에서 열린 최종면접을 마치고 문화방송 구성원과 인사하고 있다. 문화방송은 이날 저녁 주주총회를 열어 최 피디를 사장에 선임했다. 박종식 기자 anaki@hani.co.kr

<문화방송> 새 사장에 최승호 <뉴스타파> 피디가 뽑혔다. 최 피디는 해직 1997일 만에 사장으로 ‘복직’을 이룬 셈이 됐다.

문화방송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방문진)는 7일 사장 후보자 3명에 대한 면접 심사를 진행한 뒤, 최승호 피디를 선임하기로 의결했다. 이날 방문진 이사회 회의에는 모두 9명의 방문진 이사 가운데 5명(이완기·유기철·최강욱·이진순·김경환)이 참여했으며, 옛 여권(자유한국당) 추천인 김광동·이인철·고영주·권혁철 이사는 모두 불참했다. 이들은 김장겸 전 문화방송 사장 해임 의결 자체가 부당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하지만 방문진 다수 이사는 이날 이사회를 끝낸 뒤 주주총회까지 열어 최 피디를 사장으로 공식 임명했다.

새 사장에 선임된 최승호 피디는 1986년 문화방송에 입사해 1995년 <피디수첩>팀에 합류한 뒤 ‘검사와 스폰서’ 편, ‘4대강, 수심 6m의 비밀’ 편 등 성역 없는 탐사보도로 송건호언론상, 안종필자유언론상 등을 받았다. 2003년 문화방송 노조위원장을 역임했으며, 2012년 170일 파업 도중 해직돼 5년여 동안 회사로 돌아오지 못했다. 하지만 해직 기간에도 온라인 탐사전문매체 <뉴스타파>에서 일하며 탐사보도를 이어갔고, 다큐멘터리 영화 <자백>, <공범자들>을 감독하기도 했다.

최승호 신임 사장의 첫 업무는 ‘해고자 복직’이다. 문화방송 노사는 8일 새 사장의 첫 출근길 서울 마포구 상암동 문화방송 사옥 로비에서 ‘해고자 전원 즉각 복직 노사공동선언’을 할 계획이다. 전국언론노동조합 문화방송본부(노조)는 최 사장 선임 직후 ‘해직 언론인 출신 신임 사장에게 바란다’는 제목의 성명을 내고 “5년 전 공정방송을 요구하는 노동조합의 총파업 과정에서 불법으로 해고된 구성원이 새 대표이사가 된 것은 의미가 남다르다. 공정방송 실현에 대한 더 큰 책임감을 기대한다”며 “언론자유와 민주주의 회복이라는 역사적 과제 앞에, 이제 노사 모두 엠비시에게 주어진 마지막 기회를 엄중히 받아들이고 최선을 다해 협력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최 사장은 사장 공모 과정에서 지난 시기 문화방송 안의 부패와 권한 남용 등을 집중적으로 조사하고 철저하게 책임을 추궁하는 ‘노사 공동재건위원회’ 구성을 약속하기도 했다.

한편 방문진은 지난달 새 사장 공모 일정·절차를 정하면서 이번 사장 선임의 최우선 가치로 ‘투명성’을 꼽으며 선임 과정 대부분을 기자·시민들에게 공개했다. 1일 정책설명회에 이어, 7일 진행한 면접 심사 과정도 모두 문화방송 누리집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생중계됐다. ‘시민 면접관’의 질문도 후보자들에게 전달됐다. 방문진은 지난 1~5일 사장 후보자에게 시민이 묻고자 하는 질문을 인터넷을 통해 취합했으며, 500여개의 질의가 쏟아졌다. 최 피디는 ‘현 정권에 비판적이지 않으냐’는 시민의 질의를 이진순 이사가 소개하자, “권력은 무조건 비판해야 한다는 강박으로 무조건 정부를 비판하는 일은 없다. 그리고 (사장이 될 경우) 앞으로 보도에 개입하면 안 된다”고 밝히기도 했다. 최 사장은 이날 <한겨레>와의 전화통화에서 “문화방송이 신뢰를 되찾을 마지막 기회”라고 강조했다. 다음은 일문일답. 

-문화방송 사장으로 선임된 소감은?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공영방송을 살릴 수 있는 기회를 국민이 주셨다. 이 기회를 잃지 않고 국민에게 보답하도록 하겠다.”

-예상은 하셨나?

“그건 알 수가 없었다. 끝날 때까지요.”

-첫 업무는 해고자 복직이 맞나?

“내일(8일) 그것부터 우선하겠다.”

-해고자 복직 외에 가장 중점적으로 먼저 처리할 과제는 무엇인가?

“인사발령을 먼저 하겠다. 지금 있는 (회사) 임원들은 나가도록 하고, 새로운 임원을 임명해야 한다. 그 일을 먼저 할 것 같다.”

-방송문화진흥회가 새 사장 임명절차를 거쳤다. 시민의 질의 면접에 반영했고, 사장 후보자의 정책설명회를 열었다. 이런 선출 방식을 실제 경험하니 어땠나?

“앞으로도 이런 형식 또는 이보다 더 투명한 형식으로 사장을 뽑아야 한다고 생각한다. 이용마 기자(문화방송 해직기자)가 얘기했던 ‘국민 대리인단 제도’(시민 대리인단이 직접 공영방송 사장을 뽑는 제도)가 실행된다면 제일 좋다고 생각한다. (이번에는) 과거의 법으로 방문진에서 사장 선임 절차를 지혜롭게 (진행)했다. 국민 참여를 유도했고 덕분에 더 투명하게 이뤄졌다. (방문진에) 감사하게 생각한다.” 

-이제 문화방송에서 훌륭한 탐사보도를 기대해도 좋은가?

“탐사보도를 잘하는 것은 기본이다.” 

-임기 중에 이것만은 꼭 하겠다는 목표가 있나?

“문화방송이 국민의 신뢰를 되찾는 일은 꼭 하겠다. 최선을 다할 것이다.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한다.”

박준용 김효실 기자 juneyong@hani.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6 'DJ 비자금' 추악한 허위폭로, 철저히 책임 물어야 Knight 2017.12.09 0
» 최승호 MBC 사장 "첫 업무는 해고자 복직, 내일부터 시작하겠다 Knight 2017.12.08 0
74 文대통령 '노사정 8자회의' 수용할까..문성현 "靑에 뜻 전달" Knight 2017.10.22 0
73 국정원 정치공작' 추명호·추선희, 오늘 구속 심사 Knight 2017.10.19 0
72 민주·국민 "세월호 보고시간 조작 충격" vs 한국 "정치공작" Knight 2017.10.12 0
71 단독] MB국정원 '노무현 비하' 공작 벌였다 Knight 2017.10.09 0
70 MB정부 DJ노벨상 취소 공작 정황..정치권 '일제성토' Knight 2017.10.08 0
69 군 내부제보자' 색출 지시한 김관진..'정치개입' 수사 임박 Knight 2017.10.07 0
68 윤도현 8월경, 김어준 10월 물갈이"..국정원 예고대로 퇴출 Knight 2017.09.30 0
67 저놈의 케이블카 때문에 쫓겨날 판" 부산 해녀의 눈물 Knight 2017.09.22 0
66 국정원 댓글공작' 민병주 前 단장 구속..'윗선' 수사 탄력 Knight 2017.09.19 0
65 MB국정원 심리전단의 민낯.. 유치하고 조잡한 우경화 여론몰이 Knight 2017.09.16 0
64 강원랜드 '부정청탁' 실체가 드러났다.. 지역 실세, 친인척 7명 꽂아 Knight 2017.09.15 0
63 박성진 자진 사퇴.."부적격 납득 어렵지만 국회 존중해 결정"(종합 Knight 2017.09.15 0
62 8년만에 드러난 'MB 블랙리스트'의 실체..분노 넘어 한탄 Knight 2017.09.12 1
61 안보리 대북제재 만장일치 채택..유류 첫 제재 대상에 포함 Knight 2017.09.12 0
60 단독]문건 결재 김관진 정조준, 칼끝 결국 MB로 Knight 2017.09.07 0
59 '빨간 마티즈의 비밀' 2년만에 복원된 휴대전화 Knight 2017.09.07 0
58 이혜훈 "당을 위한 결정 곧 내리겠다"..금명간 사퇴 시사(종합 Knight 2017.09.05 0
57 박근혜 뇌물' 삼성 이재용, 1심 징역 5년..모든 혐의 유죄 Knight 2017.08.25 0
위로